학사사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학사사관(學士士官)또는 학사장교(學士將校)는 대한민국 국군의 중요 장교과정 중의 하나이다. 지원방식에 따라 대학 졸업 후 학사사관과 군장학생, 군사학과 졸업생, 학사예비장교 후보생으로 분류되며, 병종 상의 분류로는 육군 학사사관(KAOCS), 여군학사사관(KAOCS), 해군학사사관(OCS), 공군학사사관(OTS), 해병대 학사사관(OCS) 등으로 명칭만 다를 뿐 모두 학사장교로 분류된다.

각 군 학사사관[편집]

육군[편집]

학사장교는 1980년대 대한민국의 대내외적 안보환경이 불안했던 시기, '문무를 겸비한 장교' 양성을 기치로 1981년 6월 28일 학사사관 제도가 창설되었다. 이에 전투병과 위주의 정예 간부 632명이 학사 1기로 광주 상무대에서 임관하였다. 학사 2기부터는 생도과정이 폐지된 육군3사관학교에서 장교양성교육을 받고 임관하게 되었으며, 80년대 중순부터는 군장학생 제도를 도입하여 매년 2개 기수씩 임관하였는데, 전반기에 임관하는 '홀수 기수'와 후반기에 임관하는 '짝수 기수'로 나누어졌고 행정고시, 외무고시, 기술고시 출신자와 군장학생은 전반기에 입대하였다. 2010년 이후 연 1개 기수로 통합되어 현재에 이르고 있다. 육군 학사장교는 2011년까지 육군3사관학교에서 16주간의 장교양성 과정을 이수하고 소위로 임관하였으며 2012년부터는 육군학생군사학교에서 장교양성교육을 받고 임관하고 있다. 2014년까지 총 59개 기수, 47,501명(여군학교의 폐지로 교육과정이 통합된 여군 48기 이후 임관자 1,875명 포함)의 정예 장교가 학사사관 과정으로 배출되었다. 2014년 현재 4명의 장성(정현석 준장(학사 3기·보병), 이상윤 준장(학사 6기·항공), 방향혁 준장(학사 5기·병기), 정우교 준장(학사 6기·공병))을 배출하였다.

학사장교는 학군장교와 비슷하게 대부분 단기 의무복무 후 전역하여 사회 각계각층에서 활약하고 있다. 학사장교 제도가 정착되기 시작한 80년대 말부터 장기복무자가 늘어나기 시작하여 2014년 기준으로 10,000여 명이 현역으로 복무하고 있으며, 4명의 장성, 약 3,000여 명의 영관장교, 중 · 소대장의 40%를 담당하고 있다. 의무복무를 마치고 사회에 진출한 학사장교는 전문분야의 지식과 군에서 체득한 장교가 지녀야 할 지도력과 군인정신을 바탕으로 사회 각계각층에서 눈부신 활약을 하고 있다.

정관계에서 現 총동문회장인 김동완(1기) 새누리당 의원, 前 충주시장인 이종배(1기) 새누리당 의원, 前 새정치민주연합 원내대표인 전병헌(1기) 새정치민주연합 의원, 김희국(2기) 새누리당 의원 등이 있다. 또한 정승(1기) 식약처장, 정재근(5기) 안행부 지방행정실장, 김덕중(7기) 국세청장, 이전환(7기) 국세청 차장, 이종호(7기) 중부지방국세청장, 여희광(7기) 대구광역시 행정부시장, 박동훈(8기) 청와대 행정자치비서관, 김낙회(8기) 국무조정실 조세심판원장, 오균(9기) 청와대 국정과제비서관, 김준동(13기) 산업통상자원부 에너지자원실장, 김의도(17기) 통일부 대변인 등 5급 이상의 공직자가 1,000여 명이 있다. 현직 단체장 가운데는 유정복(1기) 인천시장, 이성(1기) 서울 구로구청장, 박성일(1기) 완주 군수, 배광식(4기) 대구 북구청장 등이 있다. 법조계는 양부남(5기) 대구지검 2차장검사를 포함한 40여 명, 경찰은 윤종기(5기) 서울경찰청 차장 등 약 300여 명, 교육계에는 구본충(1기) 청양대 총장을 포함한 대학교수 약 600여 명, 김옥기(2기) 연세중 교장을 포함한 교사 800여 명, 경제계에는 윤홍근(1기) 제네시스 회장을 포함한 4,000여 명 등이 활약하고 있다.[1]

해군[편집]

해사대학 내 특별교육대를 설치하여 1948년 6월 29일 제1차 74명이 처음 입교한 이래, 1967년 임관한 45차까지는 주로 특과장교를 양성, 배출하였으나, 1968년 1월에 임관한 제46차부터는 항해 등 전투병과 장교 40명이 임관하였다. 1967년 제45차부터는 간부후보생으로 그 명칭이 바뀌었고, 1972년 제55차부터 사관후보생으로 개정되었다. 제90기부터는 임관 기수 제도의 시행으로, 91기 비정기 기수를 제외한 92~101기까지는 연 1회 임관하였고, 2007년부터는 모집시기를 2회로 조정하여, 제102기와 제103기가 각각 동년 6월과 11월에 임관식을 했다. 2001년 7월에는 사관후보생 96기로 13명의 여군을 임관시키고, 동년 11월 그중 6명을 여군 최초로 함정에 배치하는 등, 100기까지 1만 6천여 명의 장교를 양성해오고 있다.

공군[편집]

공군사관후보생은 1948년도 5월 14일 제1기 임관 이래 1997년 2월 1일 99기 임관까지 약 25,000여 명의 장교를 배출하였다. 1990년 초까지 대전에서 교육하다가 현재는 경상남도 진주소재 교육사령부 기본군사훈련단 장교교육대대(사관교육대)로 이전하였다. 1년에 2차 수 대략 300~500명 정도를 훈련한다. 매년 2기수에 한번씩, 짝수기수에 여성 후보생을 받는다.

주석[편집]

  1. (http://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130529011008 서울신문 : 학사장교 출신 공직 새 파워엘리트 인맥 부상 )

바깥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