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린세스 로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프린세스 로열(Princess Royal)은 영국 왕실에서 군주의 큰딸에게 관례로 주는 칭호이며 중국에서 황제의 장녀에게 주어지는 장공주(長公主)와 그 뜻이 같다. 이 칭호는 종신제이며, 이미 다른 공주가 이 칭호를 가지고 있다면 후대의 공주는 그 공주가 죽을 때까지 가질 수 없다.[1] 일례로 엘리자베스 2세 여왕 역시 조지 6세의 큰 딸이었지만, 고모이자 조지 5세의 큰딸로 프린세스 로열 칭호를 가지고 있던 메리 공주가 살아 있어 프린세스 로열이 되지 못했다. 지금까지 프린세스 로열은 모두 일곱 명이 있었으며, 지금의 프린세스 로열은 엘리자베스 2세의 딸인 앤 공주이다.

이 칭호는 프랑스 국왕 앙리 4세의 딸로 영국 국왕 찰스 1세의 왕비가 된 헨리에타 마리아가 프랑스 왕실에서 전통적으로 왕의 큰딸에게 주는 칭호인 ‘마담 루아이얄(Madame Royale)’을 모방하여 만든 것이다. 프린세스 로열 칭호는 왕의 재량에 의해 내려지며, 반드시 자동으로 내려지는 것은 아니다. 왕의 큰딸이며 다른 프린세스 로열이 없어 받을 자격이 충분하더라도 받지 못할 수도 있다. 제임스 2세의 큰딸이자 오랑주 공 빌럼의 아내로 훗날에 메리 2세가 되는 메리 공주나 조지 1세의 외동딸로 훗날에 프로이센 국왕 프리드리히 빌헬름 1세의 아내가 되는 소피아 도로시아 공주 또한 프린세스 로열 칭호를 받을 자격이 있었지만 결국 받지 못했다.

역대 프린세스 로열[편집]

대수 이름 생애 부왕/모왕 부군
Prinses Henriette Maria Stuart.jpg 1대 오라녜 공작 부인 마리아 1631년~1660년 찰스 1세의 장녀 오라녜 공 빌렘 2세
Accama Anna van Hannover.jpg 2대 오라녜 공작 부인 안나 1709년~1759년 조지 2세의 장녀 오라녜 공 빌렘 4세
Charlotte Mathilde British Princess Royal Queen of Wurttemberg.jpg 3대 뷔르템베르크 왕비 카를로테 1766년~1828년 조지 3세의 장녀 뷔르템베르크 왕 프리드리히 1세
Victoria, Princess Royal.jpg 4대 독일 황후 빅토리아 1840년~1901년 빅토리아 여왕의 장녀 독일 황제 프리드리히 3세
Louise Princess Royal.jpg 5대 파이프 공작 부인 루이즈 1867년~1931년 에드워드 7세의 장녀 1대 파이프 공작 알렉산더 더프
Mary, Princess Royal and Countess of Harewood.jpg 6대 해어우드 백작 부인 메리 1897년~1965년 조지 5세의 장녀 6대 해어우드 백작 헨리 래슬스
The Princess Royal.jpg 7대 앤 공주 1950년~ 엘리자베스 2세의 장녀 마크 필립스
티머시 로런스

주석[편집]

  1. 아버지나 어머니가 국왕이 아니고 상속예정자일 때에는 태어날 때에 선대 프린세스 로열이 살아있다고 해도, 즉위 이전에만 사망한다면 프린세스 로열 칭호를 받을 권리가 생긴다. 이 대표적인 예가 파이프 공작 부인 루이즈로, 그녀가 태어났을땐 프린세스 로열 빅토리아가 살아있었지만, 아버지인 에드워드 7세 즉위 이전에 사망하였기에, 다음 프린세스 로열이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