퓨전테크놀로지센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퓨전테크놀로지 센터의 전경

퓨전테크놀로지센터(Fusion Technology Center)는 대한민국에 위치한 융합기술 연구기관들을 위한 건물이다. 노벨상을 배출한 일본이화학연구소[1]가 있으며, 삼성전자 [2]하이닉스가 최초로 손을 잡아 공동으로 건립한 반도체 연구센터 [3] 등이 이 건물에 위치해 있고 2009년 일본 아소 다로 총리가 이곳을 방문하였다. [4] 서울특별시의 후원을 받아 벽산건설에서 건축하였으며, 성동구 행당동 한양대학교 부지내에 위치하고 있다.[5]

개요[편집]

2008년 총 13층 규모로 건설되었다. 세미나실이나 연구실. 사무실등의 기본적인 시설 외에 반도체 공정등에 사용되는 클린룸 시설이 이곳에 있다. 일본 이화학연구소, 삼성전자, 하이닉스 등 국내외의 유명 연구소가 입주해 있으며, 한양대학교 에너지공학과의 건물로도 사용이 되고 있다.

입주해 있는 저명 연구소[편집]

퓨전테크놀로지 센터 내부전경
FTC에서 차세대 네트워크에 대한 세미나중인 일본정보통신연구소 연구원

아시아연구네트워크[편집]

대한민국일본의 연구조직이 공동으로 설립한 연구단체, 본원을 퓨전테크놀로지센터에 두고 있으며, 대한민국의 연구조직 외에도 싱가포르, 인도, 중국, 미국에 있는 연구기관등이 이 조직에 참가하고 있다. 참가하는 조직 중 이화학연구소는 노벨상 수상자 3명을 배출하였으며, 한양대학교의 경우 대한민국 대학중 제일 많은 기술이전 수입을 확보하고 있다. IT-NT-BT를 융합하는 학문을 연구하고 있으며. 대한민국 교육과학기술부가 후원하고 있다. 한양대학교 에너지공학과와 산학연 연계조직체계를 갖추고 있다.[7]

차세대메모리 산학연공동연구센터[편집]

삼성전자하이닉스가 최초로 협력하여 만든 반도체 연구센터이며, 차세대 메모리 기술중 하나로 꼽히는 STT-MRAM(Spin Transfer Torque - Magnetic Random Access Memory), 차세대 비휘발성 메모리 연구를 하고 있다. 세계에서 두 번째로 대학에 300mm급 반도체 장비가 구축되었으며, [8] 산학연 공동으로 해당분야 연구개발을 하고 있다.

같이보기[편집]

주석[편집]

  1. Asian Research Network - Contact us
  2. "한양, 세계로 도약하는 과학기술의 중심지", 《위클리 한양》, 2009년 13주 작성.
  3. "대학 경쟁력을 말한다 ④ 김종량 한양대 총장", 《중앙일보》, 2009년 2월 10일 작성.
  4. "아소 日총리, 한양대서 韓.日 연구진 격려", 《연합뉴스》, 2009년 1월 11일 작성.
  5. 설립과정중 한양대학교가 부지를 제공하였다. 한양대학교 부지내에 위치하고 있으나 이 건물은 서울특별시의 소유이다.
  6. "스텔스 기술 기반 확보 국방특화연구센터 개소", 《국방일보》, 2009년 9월 25일 작성.
  7. 아시아 연구 네트워크의 교육활동안내페이지(영문)
  8. "차세대메모리 공동연구센터 출범", 《연합뉴스》, 2009년 11월 26일 작성.
    "차세대 메모리 개발 글로벌 전진기지 구축", 《지식경제부 보도자료》, 2009년 11월 26일 작성.
    세계 첫 번째 300mm급 반도체 공정장비 도입 대학은 뉴욕 알바니대학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