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양대부흥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평양대부흥1907년 1월 14일, 평양 장대현 교회에서 부흥사경회를 하던 중, 선교사와 교회 지도자들이 자신들의 잘못을 공개적으로 고백하고 눈물을 흘리며 뉘우쳤던 일 이후 일어났던 평양의 기독교 신자 수 폭증 현상을 의미한다. 이 사건 이후 고백과 뉘우침, 새로운 삶을 선언하는 운동이 전국의 교회로 확산되면서 조선의 기독교인 수가 폭발적으로 늘어났다. 이를 ‘평양대부흥 운동’ 혹은 ‘성령 대부흥 운동’이라고 부른다.

바깥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