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스 데토네이션 엔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펄스 데토네이션 엔진(Pulse Detonation Engine)은 산소(혹은 산화제)와 연료 혼합물의 폭발로 발생하는 초음속의 데토네이션 파(detonation waves)를 이용하는 추진 기관의 한 종류이다.[1][2] 이상적인 설계의 펄스 데토네이션 엔진은 다른 기관(터보제트터보팬 기관 등)에 비해 훨씬 높은 효율을 가질 수 있다. 대부분의 경우 압축기나 터빈 같은 기계적으로 구동되는 부분이 불필요하기 때문에 비교적 단순한 구조를 가진다는 장점이 있다. 이론적으로 이 기관은 느리게는 아음속에서부터 빠르게는 마하 4 정도의 높은 속력(초음속)에서도 작동할 수 있다. 2013년 5월 현재 양산되고 있는 펄스 데토네이션 엔진은 아직 없지만 몇몇의 시험용 엔진이 제작되었으며 2008년 1월 30일에 테스트용 펄스 데토네이션 엔진을 장착한 비행기가 성공적으로 비행하였다.

작동[편집]

펄스 데토네이션 엔진은 일정한 주기마다 폭발에 의한 데토네이션 파를 발생시킨다. 그 주기는 대개의 경우 조정할 수 있으며 각 주기마다 밸브 개방 > 흡기 > 밸브 폐쇄 > 점화, 폭발 > 데토네이션 파 전파 및 방출[3] 순으로 반복된다. 일반적인 제트 추진 기관이나 로켓 추진 기관은 연료와 산소, 혹은 산화물간의 빠른, 그러나 아음속연소로 인해 발생하는 디플래그레이션(deflagration)에 의한 반작용으로 추진되는데 반해 펄스 데토네이션 엔진은 초음속의 빠른 속도로 진행되는 `격렬한 연소`에 의해 발생하는 데토네이션 파의 반작용으로 추진된다.

더 보기[편집]

주석[편집]

  1. Kailasanath, K., "Review of Propulsion Applications of Detonation Waves," AIAA Journal, Vol. 39, No. 9, pp. 1698-1708, 2000.
  2. Roy, G.D., Frolov, S.M., Borisov, A.A., and Netzer, D.W., "Pulse Detonation Propulsion: Challenges, Current Status, and Future Perspective," Progress in Energy and Combustion Science, Vol. 30, No. 6, pp. 545-672, 2004.
  3. 한국항공우주학회, «항공우주학개론» ISBN 978-89-6105-425-6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