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테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해질녁의 파테인
파테인의 파라솔
파테인의 바구니
파테인의 소녀

파테인(버마어: ပုသိမ်မြို့, Pathein) 또는 바세인(Bassein)은 미얀마의 항구 도시로 에야와디 구의 수도이다. 2004년의 인구는 215,600명으로 추정된다. 이라와디 강의 서쪽의 분류인 파테인 강가에 놓여져있다.

파테인은 한 때 몬 왕국의 일부였지만 오늘날 몬족 주민의 수는 적다. 주민의 대다수는 버마족, 인도인, 카인족이다.

어원[편집]

도시의 이름은 버마어로 '무슬림'을 의미하는 파티(Pathi)에서 유래된 것이라고 생각된다. 이것은 아랍과 인도 상인이 도시에 많이 거주했기 때문이다. 영국 식민지 시대에는 바세인(Bassein)으로 불리기도 했다.

역사[편집]

파테인은 몬 왕국의 일부였다. 영국은 제1차 영국-미얀마 전쟁 후에 1826년에 이곳에 항구와 요새를 세웠다. 1983년의 조사 때 인구는 144,092명이었다.

지리와 경제[편집]

파테인은 이라와디 강 삼각주의 서쪽 가장자리에 놓여있고 양곤에서 서쪽으로 118km 떨어져있다. 바다와 떨어져있지만 큰 배가 접근이 가능하기 때문에 삼각주의 중요한 항구이다. 도시는 또한 양곤과 힌타다로 연결되는 철도 지선의 종점이다.

벵골 만의 해안선은 아라칸 산맥에 둘러싸여 있다. 이 지역에 있는 길이 2.5km, 폭 1.6km의 인예 호는 어업으로 알려져있다. 또한 앞바다의 암초인 다이아몬드 섬은 수영자들에게 인기가 높다. 다이아몬드 섬은 또한 거북의 서식지로 유명하다.

도시는 쌀의 제분과 수출의 중심지이다. 또한 수많은 제재소와 우산 공장이 있다. 파테인의 화려한 수제 파라솔은 미얀마 전역에 널리 알려져 있다. 또한 파테인은 도자기와 화려한 수제 바구니, 물통으로 알려져 있다.

파테인의 주변 지역은 농업이 이루어지고 참깨, 땅콩, 황마, 옥수수, 담배, 고추 등이 재배된다.

교육[편집]

  • 파테인 대학교
  • 파테인 교육대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