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스미디어 스토리텔링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트렌스미디어 스토리텔링 (Transmedia Storytelling)은 여러가지 미디어의 다양한 형태를 가진 각각의 요소가 시청자, 사용자 혹은 플레이어의 이야기에 대한 이해를 돕도록 하는 스토리텔링을 말한다. 이는 헨리 젠킨스에 의해 2006년 저서 《융합 문화》(Convergence Culture)에서 처음 정의되었다. 여러 가지 다양한 미디어 포맷을 통해 이야기의 세계로 사용자를 집중시킬 수 있게 하는 단초를 창출하게 된다.[출처 필요]

현재 트렌스미디어 스토리텔링의 성장을 촉진하고 있는 두 가지 요소 중 첫째는 비디오 게임, 인터넷, 모바일 플랫폼 등 새로운 미디어가 발전하고 있고, 이러한 미디어를 위한 콘텐츠를 개발하고 발전시키는 것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또한 두 번째로는 창조적 자산을 공유하는 것이 미디어의 창작자들로 하여금 경제적 이득과 제작 비용의 절감 효과를 가져오기 때문이다.[출처 필요]

트렌스미디어는 인터넷의 발전을 통해 성장한 사회적 인터렉션 관계망을 통해 사용자(혹은 소비자)가 미디어를 통한 콘텐츠의 단순 소비에서 떠나 창작, 편집, 소비의 과정에 직간접적으로 참여하게 되는 트렌드에 관련이 깊다. 또한 어느 한 콘텐츠가 다양한 미디어 형태로 재편집되어 전달되는 단순한 다채널 방식에서 복잡하고 심도 있는 콘텐츠의 스토리가 다양한 미디어 형태로 만들어지는 멀티 모달 표현으로 더 발전하게 된다.[출처 필요]

한편 트렌스 미디어 작가 중 하나인 제프 고메즈는 이를 "예술적으로 잘 계획된 다양한 미디어 플랫폼을 사용하여 대중에게 예술을 전달하기 위한 메시지의 테마를 담는 기술"이라고 정의하였다.[출처 필요]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