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타 프리우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토요타 프리우스(Toyota Prius)는 일본토요타1997년부터 판매를 개시한 세계 최초의 양산형 하이브리드 차량이다.

프로토 타입[편집]

토요타 프리우스 정측면
토요타 프리우스 정측면

고연비 주행을 목적으로 한 파워트레인 시스템인 EMS(Energy Management System)를 탑재하였다. 이것은 엔진과 구동계의 효율을 큰 폭으로 향상시켜서 정차시 엔진 정지 등 획기적인 기능을 채용하며, 동급차 대비 약 2배 높은 연비인 30.0km/ℓ의 실현을 목표로 하고 있었다. 안전 사양으로는 이미 측면 충돌에 대응하기 위한 사이드 에어백 등 모두 6개의 에어백이 있었다. 계기판은 중앙이 아닌 운전석 쪽에 배치한 전통적인 타입이 적용되고 있었다.

1세대[편집]

토요타 프리우스 정측면
토요타 프리우스 후측면

1세대는 세단으로 나왔다. 세계 최초로 양산된 하이브리드 차량으로 출시되었다. 디자인은 역대 셀리카 등을 다룬 토요타의 미국의 디자인 거점인 CALTY가 담당했으며, 미래로부터 온 차의 이미지에 맞게, 공기 저항 감소에 크게 기여할 수 있게 디자인되었다. 구동 유닛은 THS(Toyota Hybrid System)로 불리는 앳킨슨 사이클 방식의 1NZ-FXE형 가솔린 엔진과 1CM형 영구 자석식 동기 모터를 병행해 동력을 발생시키도록 했다. 1CM형은 이후 2CM형으로 개량되었다. 출시 당시 일본 기준 연비는 28.0km/ℓ(10·15 모드 기준)로 가솔린 엔진이 장착된 차로서는 경이적이였으나, 당시의 코롤라와 비교해 높은 가격 때문에 1세대는 2세대만큼의 큰 성공을 거두지는 못했다. 프로토 타입에서는 계기판이 운전석 쪽에 배치되었으나, 양산으로 이어진 1세대에는 중앙에 위치했다.

2세대[편집]

토요타 프리우스 정측면
토요타 프리우스 후측면

동일한 차명을 쓴 차가 풀 모델 체인지를 통해 바디 타입이 달라지는 것은 이례적인 일이지만, 1세대의 4도어 세단에서 2세대는 5도어 해치백으로 변경되었다. 2003년일본 굿 디자인 대상을 수상했다. 축거가 2,700mm로 늘어났고, 휠 허브는 1세대의 4개에서 2세대에는 5개로 변경되었다. 구동 유닛은 THS-Ⅱ라고 불리는 THS의 개량형으로, 엔진은 1세대와 같이 1NZ-FXE형을 적용되었다. 하지만 연비는 한층 더 향상해 35.5km/ℓ(10·15 모드 기준)가 되며, 4인승 이상의 양산형 하이브리드 차량으로서는 당시 세계 최고 수준의 연비를 달성했다. 키를 주머니에 넣은 채로 차에 가까이 다가가면 잠금 해제가 되는 키리스 오픈 도어, 후방 카메라의 영상에서 장소를 지정하는 것만으로 주차할 때 핸들 조작을 자동화할 수 있는 세계 최초의 인텔리전트 주차 어시스트 등의 최신 기술이 투입되었다.

3세대[편집]

토요타 프리우스 정측면
토요타 프리우스 후측면

2세대의 디자인을 계승하면서, 공기 저항 계수는 0.25로, 2세대보다 더욱 향상되었다. 구동 유닛은 THS-Ⅱ를 적용했지만 연비 향상을 위해 엔진이 1,500cc의 1NZ계로부터 1,800cc의 ZR계 2ZR-FXE형으로 변경되었고, 모터도 3JM형으로 변경되었다. 연비는 일본 기준 38.0km/ℓ(10·15 모드 기준)로, 여전히 세계 최고 수준을 달성했다. 혼다 인사이트(2세대)의 저가격에 대응하기 위해 3세대 프리우스 역시 저가격에 판매되며, 높은 판매량을 기록하고 있다. 역대 프리우스 중 처음으로 선루프가 적용되었다. 2009년부터 대한민국에서도 공식적으로 판매되고 있으며 초기에는 단일 그레이드로 도입이었지만, 2012년 1월부터는 편의 사양에 따라 S, M, E 등 3종류의 트림으로 나뉘었다. 그 중 S 트림은 태양열을 받아 전기 에너지로 바꿔 차의 냉·난방에 활용하는 보조 장치인 솔라 패널이 장착된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