텍사스 총기 난사 사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텍사스 총기 난사사건1966년 8월 1일 미국 텍사스 주에 있는 텍사스 오스틴 대학교(University of Texas / UT Austin)에서 벌어진 교내 총기 사건이다. 버지니아 공대 총기 난사 사건이 일어나기 전까지 최악의 총기 사건이자 세계 최초의 교내 총기사건으로 기록되었으며, 범인은 같은 대학 건축과에 재학 중이었던, 예비역 해병대원인 찰스 휘트먼으로 밝혀졌다.

휘트먼은 범행을 위해 조준경이 달린 스코프 라이플M1 카빈,357 매그넘 등을 손수레에 싣고 본관 옥상인 텍사스대 시계탑건물 28층 전망대에서 무차별적인 조준 사격을 가하기 시작했다. 96분의 짧은 시간 동안 15명[1]을 죽이고 31명을 부상시키는 끔찍한 참상을 저질렀으며, 그는 집안의 자신의 아내와 어머니를 죽이고 범행을 시작한 것으로 판명되었다.[2](희생자중 두명은 그가 전망대에 올라간 직후 전망대로 들어온 관광객이었고 산탄총에 의해 죽임을 당했다.)

지상의 경찰들의 계속된 사격으로 그의 주위를 분산시킨 사이 경찰관 3명과 건물구조를 잘 아는 민간인 한명이 전망대로 올라갔고 라미로 마르티네즈 경관에게 머리에 총을 맞아 사살되었다.

시체를 부검한 경찰은 그의 뇌에서 종양을 발견하였으나 그의 행동이 종양으로 인한 것인지는 확실치 않다.

주석[편집]

  1. 피해자 중에는 임산부도 있었기 때문에 태아를 포함한다면 16명이어야 한다는 주장이 있었지만, 공식적으론 15명으로만 발표했다.
  2. 총기사건의 피해자 인명수는 찰스 휘트먼의 아내와 모친이 포함된 인명 숫자이다.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