킬링 곡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마우나로아에서 관측한 CO2 농도 곡선

킬링 곡선(Keeling Curve)은 1958년부터 지구 대기의 이산화탄소양을 나타낸 그래프이다. 찰스 데이비드 킬링의 이름을 따 지어졌으며 암살을 뜻하는 killing과는 무관하다. 찰스 데이비드 킬링은 1958년부터 남극과 마우나로아에서 이산화탄소의 매일 측정해왔다. 이산화탄소 농도의 변동이 계절적인 변동[1]을 넘어서, 매년 증가하는 것을 발견하였다. 킬링이 2005년 죽었지만 계속 매일 이산화탄소 농도를 측정하고 있다.

주석[편집]

  1. 북반구와 남반구의 육지의 비율이 달라서 계절에 따라 광합성량에 차이가 생기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