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르트 게르슈타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KGerstein.jpg

쿠르트 게르슈타인 (Kurt Gerstein, 1905년 8월 11일 ~ 1945년 7월 25일) 은 독일친위대 장교이자 무장 친위대 위생학 연구소의 구성원으로, 베우제츠 (Belzec) 와 트레블링카 (Treblinka) 에 있는 나치 절멸 수용소에서 대량 학살을 목격하였다. 전하는 바에 의하면 그는, 스웨덴의 외교관 예란 본 오테르 (Göran von Otter) 와 접촉했을 뿐만 아니라, 교황 비오 12세를 포함한 로마 가톨릭교회의 일원들과도 접촉하여 국제 사회에 홀로코스트에 대해 알리고자 하였다. 1945년에는 홀로코스트에 관한 이른바 게르슈타인 보고 (Gerstein Report) 를 썼으며, 후에 자살로 생을 마감하였다.

2002년에는 그를 주인공으로 한 영화인 아멘. (Amen.) 이 개봉되기도 했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