콩다닥냉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생물 분류 읽는 법콩다닥냉이
Lepidium virginicum var pubescens 3.jpg
생물 분류
계: 식물계
(미분류): 속씨식물군
(미분류): 진정쌍떡잎식물군
(미분류): 장미군
목: 십자화목
과: 십자화과
속: 다닥냉이속
종: 콩다닥냉이
학명
Lepidium virginicum
L.

콩다닥냉이(학명: Lepidium virginicum)는 십자화과에 속하는 두해살이 또는 한해살이풀이다. 북아메리카 원산의 귀화식물로 한국에서는 길가나 공터 등에 흔하다. 병 닦는 솔과 비슷한 모양이다.

특징[편집]

키는 30~50cm 로 곧추서며, 미세한 털이 나있다. 뿌리켠에서 나는 잎과 줄기에 붙은 잎이 있다. 뿌리잎은 모이거나 수평으로 퍼지고, 길이 3~5cm로 긴 잎자루가 있으며 깃골로 갈라지는 1회우상복엽이다.[1] 갈라진 조각 중 끝에 달린 조각은 넓은 달걀 모양이고 옆에 달린 조각보다 크다. 뿌리잎은 로제트 상태로 겨울을 나며 꽃이 필 때는 사라진다.[2] 줄기잎은 거꾸로 선 달걀 모양으로 아랫부분이 좁아지고 가장자리에 톱니가 있는데, 뿌리잎과 달리 거의 잎자루가 없다. 줄기는 위쪽에서 많이 갈라져 5~7월에 많은 꽃을 다는데,[2] 들다닥냉이와 마찬가지로 송이꽃차례(총상화서)가 발달하는 것이 특징이라 병 닦는 솔(bottlebrush)과도 같은 형세다.[3] 꽃잎은 흰빛이며 길이는 1~3mm 정도인데 녹색 타원 모양인 꽃받침보다 약간 길어 각각 4개씩 있다.

콩다닥냉이

열매는 각과[1]로 편평한 원형으로 길이 3mm 내외이고 끝이 오목하다. 종자는 적갈색으로, 희고 반투명한 날개가 있다.

밭에 흔한 다닥냉이보다는 꽃이 다소 크고, 줄기에 나는 잎이 보다 넓고 톱니가 있다.[2]

재배와 이용[편집]

농작물 사이에 끼어서 자라는 잡초이며 길가나 공터 등에도 흔하다. 건조한 흙과 양지를 좋아한다.

식물의 모든 부분에서 후추 맛이 난다. 식용으로 쓸 수 있는데, 어린 잎은 나물로 먹거나, 부치거나 날것으로 해서 샐러드로 먹는다.[4] 어린 꼬투리는 후추 대용으로 쓸 수 있다. 잎에는 단백질비타민 A, 비타민 C가 있다.[4]

주석[편집]

  1. 자연도감 식물정보, 콩다닥냉이(Poor man's pepper)
  2. 김준민·임양재·전의식, 《한국의 귀화식물》, (사이언스북스, 2000년), 156쪽
  3. Richard H. Uva, Joseph C. Neal and Joseph M. Ditomaso, Weeds of The Northeast, (Ithaca, 뉴욕: 코넬 대학교 출판부, 1997년), 178~179쪽.
  4. Allen Peterson, Edible Wild Plants, (뉴욕: Houghton Mifflin Company, 1977년), 26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