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리코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생물 분류 읽는 법콜리코돈
화석 범위: 백악기 전기
생물 분류
역: 진핵생물
계: 동물계
문: 척삭동물문
강: 포유강
목: 단공목
과: 콜리코돈과 (Kollkodontidae)
속: 콜리코돈속 (Kollikodon)
종: 콜리코돈 (K. ritchiei)
학명
Kollikodon ritchiei
Flannery, Archer, Rich & Jones, 1995

콜리코돈(Kollikodon)은 멸종단공류 중 하나이다. 현재는 단백화(蛋白化)된 치골(하나의 앞어금니와 두 어금니) 파편만 발견되어있다. 화석호주라이트닝 리지에서 발견되었다. 콜리코돈은 1 억 ~ 1.4 억년 전 백악기 전기에 서식했다.

스테로포돈 처럼, 콜로코돈은 중생대에서는 상대적으로 큰 포유류였다. 어금니의 길이는 약 5.5 mm, 너비는 대략 4 ~ 6 mm 정도 였다. 이 정보를 토대로 봤을 때, 콜로코돈의 최대 몸 길이는 최대 1 m 로 추정하고 있다. 실제로 콜리코돈의 몸 길이가 이러했다면, 콜리코돈은 중생대에서 알려진 포유류 중에서 가장 컸던 레페노마무스, 스코왈테리아, 부보덴스와 함께 가장 큰 종이 된다.

그 크기를 논외로 하면, 콜리코돈의 생김새를 설명하기에는 어렵다. 그러나, 조개를 부수는데 최적화된 이빨로 인해 최소한 부분적으로 수생동물의 특성이 있었을 것으로 추정된다.

콜리코돈과 스테로포돈은 시드니 박물관에서 찾아볼 수 있다.

이름의 어원[편집]

Kollix는 고대 그리스어브래드 롤(bread roll)를 의미한다. 콜리코돈의 이빨은 위에서 봤을 때 핫 크로스 번(hot cross bun)과 모양이 유사하다. 처음에는 마이크 아쳐 박사는 "핫크로스버노돈" 이라는 이름을 원했지만, 동료의 반대로 무산되었다.[1]

바깥 고리[편집]

참고[편집]

  1. Long JA, Archer M, Flannery T & Hand S (2002). 《Prehistoric mammals of Australia and New Guinea: One hundred million years of evolution》. Baltimore, Maryland: Johns Hopkins University Press, 39쪽. ISBN 0801872235
  • Flannery, T.F., Archer, M., Rich, T.H., Jones, R. (1995) "A new family of monotremes from the Cretaceous of Australia". Nature 377: 418-4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