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르겔렌 제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위치
Rallier du Baty 반도의 풍경

케르겔렌 제도(프랑스어: Îles Kerguelen, Archipel de Kerguelen, 공식명칭 Archipel des Kerguelen 또는 Archipel Kerguelen)는 데솔라티옹 제도(Desolation Islands)이라는 이름으로도 알려진 남인도양의 군도(群島)로, 케르겔렌 해대(Kerguelen Plateau) 위에 솟아 있다. 아델리랜드(남극 조약에 따라 국제적으로는 인정받지 못함), 크로제 제도, 암스테르담 섬, 생폴 섬 등과 함께 프랑스령 남부와 남극 지역을 이룬다. 프랑스령 남부와 남극 지역의 다른 지역처럼 원주민은 전혀 없고 50~100명 정도의 프랑스 과학자, 기술자, 연구자들만이 상시 거주한다.[1] 섬에서 남동쪽으로 450km 정도 떨어진 지점에는 오스트레일리아령 무인도인 허드 맥도널드 제도가 있다.

중심지는 포르토프랑셰(Port-aux-Français)로, 과학 연구동과 실험실, 병원, 도서관, 체육관, 술집(pub), 성당 등의 시설이 있다.

본섬인 그랑테르(Grande Terre) 섬은 면적 6,675㎢이며, 그 주위에 300여 개의 크고 작은 섬들로 이루어져 있으며, 총면적은 7,215㎢이다. 기후는 거칠고 냉량하며, 연중 강한 바람이 잦다. 그러나 북반구의 비슷한 위도에 있는 알래스카알류샨 제도처럼 추위가 혹독하지는 않다. 공항은 없으며 외부와의 모든 연락은 선박편을 이용해야 한다.

이 섬은 1772년 2월 12일 브르타뉴 출신의 항해자 Yves-Joseph de Kerguelen-Trémarec에 의해 발견되었으며, 다음날 Charles de Boisguehenneuc이 이 섬에 상륙하여 프랑스 왕령에 속함을 선포하였다. [2]

주석[편집]

  1. Sea Level Measurement and Analysis in the Western Indian Ocean, UNSECO Intergovernmental Oceanographic Commission
  2. http://www.kerguelen-voyages.com/c/95/p/b0ef218cd2b18874c9a7d4b61925146f/Kerguelen-yves-tremarec-james-cook-asia-hillsborough-rhodes.ht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