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타프락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사산 왕조의 카타프락트를 재현한 모습.

카타프락트(그리스어: κατάφρακτος)는 중앙아시아, 서아시아, 유럽, 동아시아 등에서 존속하였던 중장기병의 일종이다. 그리스어로는 카타프락토이라고 한다.

카타프락트들은 무거운 찰갑 등의 중장갑으로 무장하였고, 타고 있는 말도 이에 맞먹는 무장을 한 것이 특징이었다. 따라서 카타프락트를 이루는 주는 그 정도의 중장비를 살 수 있었던 귀족 출신이었다.

카타프락트의 주된 전투방식은 랜스와 같은 긴 창을 들고 적진을 향해 돌격하여 충격 효과를 일으켜 적의 전열을 분쇄하는 것이었다. 그러나 초창기의 카타프락트는 긴 창보다는 투창이나 , 도끼도검 등으로 무장한 백병전 위주의 병과였으며, 이후 사르마티아인이나 마케도니아헤타이로이의 돌격 전술이 큰 효과를 보기 시작한 것을 기점으로 카타프락트의 사용 목적 또한 비슷하게 바뀌어갔다.

카타프락트는 고대 국가들에게 있어 가장 뛰어난 충격부대로서 각광받았으며, 중동 국가들과 교류하였던 고대 로마나 동아시아에서도 이를 받아들여 양성하였다. 유럽에서는 비잔티움 제국이 10세기 무렵까지 카타프락트를 존속시켜 운용하였으며, 서유럽에서 등장한 기사 또한 카타프락트의 연장선상에 있다. 또한 동아시아에서 역시 5호 16국 시대에 이르러 널리 활용되었으며, 고구려개마무사 또한 카타프락트의 일종이라고 할 수 있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