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를로스 4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카를로스 4세
카를로스 4세
카를로스 4세
재위 1788년 12월 14일 - 1808년 3월 19일
종교 가톨릭
출생일 1748년 11월 11일
출생지 이탈리아 이탈리아 포르티치 궁
사망일 1819년 1월 20일
사망지 이탈리아 이탈리아 로마
배우자 마리아 루이사
부친 카를로스 3세
모친 마리아 아말리아
전임자 카를로스 3세
페르난도 7세
후임자 페르난도 7세
호세 1세
왕가 부르봉 왕가

카를로스 4세(Carlos Antonio Pascual Francisco Javier Juan Nepomuceno Jose Januario Serafin Diego, Carlos IV, 1748년 11월 11일 - 1819년 1월 20일)은 부르봉 왕가스페인 왕 (재위 : 1788년 12월 14일 - 1808년 3월 19일)이다.

생애[편집]

유쳥년기[편집]

카를로스 4세는 카를로스 3세작센의 마리아 아말리아의 차남으로 태어났다. 아버지가 두 시칠리아 국왕으로 재위 중에 포르티치에서 태어났다. 동생 펠리페는 지능 발달의 문제와 간질로 왕위에 앉히지 않았다. 카를로스 4세는 폴란드 왕이자 작센 선제후인 아우구스트 3세의 딸인 어머니의 혈통을 받아 좋은 체격과 강인한 체력을 이어받았고, 젊은 시절 자신이 아는 시골의 최강의 남자들과 레슬링을 즐겼다.

그러나 지적인 면에서는 뛰어난 군주였던 아버지를 닮지 못했고, 많은 사람으로부터 둔했지만, 정직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부왕도 그런 이야기를 듣고, “카를로스, 넌 바보다”고 말했을 정도였다. 부왕으로부터 사촌 여동생인 파르마 공녀 마리아 루이사와 결혼이 결정되었다고 듣게 되자 여자와 교제한 경험이 없었던 그는 어쩔 줄 몰라 했다. 그때도 부왕은 “바보같은 카를로스야! 여자 따위는 모두 같다!”고 일갈했다고 한다. 한편, 왕비 마리아 루이사 드 팔마는 많은 사람( 프란시스코 데 고야)에게서 왕을 좌지우지하는 성질 나쁜 볼품없는 여성으로 평가받았다.

아버지의 생존 중에 국왕이 총애한 총리를 내쫓고 페드로 파블로 아란다(아라곤당 대표)로 교제를 시도하다가, 아내의 손으로 심문을 받고 축출되었다

즉위[편집]

1788년 즉위하면서 열중한 것은 사냥이었다. 공무는 왕비가 신임하는 마누엘 데 고도이에게 맡겼다. 고도이는 사실상 왕비의 집무실을 차지했지만, 왕은 자신의 삶 전체를 고도이에게 맡겼다.

1803년마리 루이즈천연두에 감염되자, 왕은 의사인 프란시스코 데 바르미스에게 국비로 스페인 식민지에 백신을 전하도록 지시했다.

왕은 왕권신수설을 신봉했으며, 자신이 신성한 존재라는 신념을 가지고 있었다. 강력한 왕권을 중시했지만, 스페인 왕국은 프랑스에서 속국 정도의 대우 밖에 받지 못했고, 왕위는 탄탄하지 못했다. 스페인은 프랑스와 동맹을 맺고 대륙봉쇄령을 지원했지만, 《트라팔가 해전》 후 철수했다. 나폴레옹1807년에 러시아에 승리를 거두면서 고도이는 친프랑스 기조로 전환했지만, 프랑스는 더 이상 스페인과의 동맹에 가치를 인정하지 않았다. 그러나 프랑스와의 동맹도 고도이의 지배를 약화시켰고, 영국과 밀접한 관계를 모색하는 페르난파(페르난 왕세자의 지지자)는 활기차게 활동을 하였다.

퇴위[편집]

아들 페르난도가 나폴레옹에게 고도이를 물러나게 해달라고 호소했다는 소식을 듣고, 카를로스는 등을 돌렸다. 1808년에 민중이 아란에서 봉기하자 투옥된 신하들을 위해 3월 19일에 퇴위를 하게 된다. 그 후 페르난도 7세가 즉위했는데, 이 때 스페인에 10만의 병사를 보냈던 나폴레옹에서 신용을 받지 못했다. 카를로스는 이후 프랑스의 나폴레옹에게 포로로 잡히게 된다. 이후 프랑스 황제로부터 주택을 받고, 여생을 아내와 고도이와 함께 지냈다.

1819년 1월 20일 로마에서 사망했다.

자녀[편집]

전 임
카를로스 3세
스페인 왕
1788년 - 1808년
후 임
페르난도 7세
전 임
페르난도 7세
스페인 왕
1808년
후 임
호세 1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