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차이 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카라차이 호
Lake Karachay
(지리 유형: 호수)
카라차이 호 위성 사진
나라 러시아 러시아
도시 오조르스크 (첼랴빈스크 주)
위치 북위 55° 40′ 42″ 동경 60° 47′ 59″ / 북위 55.67833° 동경 60.79972° / 55.67833; 60.79972
유형 저수지

카라차이 호(러시아어: Карачай озеро)는 러시아 서부, 우랄 산맥의 남쪽에 있는 작은 저수지이다. 소비에트 연방은 1951년부터[1] 근처에 있는 재처리 공장이자 방폐물 저장소인 마야크 시설에서 나온 폐기물들을 카라차이 호에다 버려 왔다. 마야크 시설과 카라차이 호는 오조르스크(그 당시 이름은 첼랴빈스크-40) 근처에 위치해 있다.

워싱턴 D.C.의 보고서에 따르면, 카라차이는 전 지구상에서 가장 오염된 곳이다.[2] 호수의 방사능 물질은 4.44 엑사베크렐(E㏃)에 달하고,[3] 이 중에는 3.6 E㏃의 세슘-137과 0.74 E㏃의 스트론튬-90이 포함되어 있다.[1] 5 ~ 12 E㏃인 체르노빌 참사보다도 큰 수치인데, 그나마 체르노빌에서는 이 방사능이 한 지점에 집중되어 있지도 않았다.

NRDC에 기초한 워싱턴의 보고서에 따르면, 방사능 폐기물이 호수로 직접 유입된 지점과 그 근처의 방사성 수위는 1990년 기준으로 시간당 600 뢴트겐(대략 시간당 6 시버트)에 달하는데,[4][5] 이것은 이 호수 근처에 있으면 한 시간 이내에 회복 불능의 피폭을 당할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1960년대부터 이 호수가 마르기 시작해서 1951년에 0.5 ㎢였던 호수는[1] 1993년 말이 되자 0.15 ㎢까지 줄어들었다.[6] 그 결과, 1968년에 말라붙은 호수 밑바닥의 방사능 먼지가 바람에 날려서 50만 명의 사람들이 185 페타베크렐의 방사능에 피폭당했다.[3]

소련은 방사능 침전물이 날리는 것을 막기 위해, 1978년부터 1986년까지 호수를 10000개의 콘크리트 덩어리로 메워 버렸다.[7]

주석[편집]

  1. Lake Karachay
  2. Lenssen, "Nuclear Waste: The Problem that Won't Go Away", Worldwatch Institute, Washington, D.C., 1991: 15.
  3. Chelyabinsk-65
  4. NRDC (Nuclear Program Staff Publication) nuc_01009302a_112b.pdf
  5. Wise Nc; Soviet Weapons Plant Pollution
  6. "Russia's Plutonium"
  7. "To help prevent such lethal airborne contamination, Russian engineers have been gradually covering Lake Karachay with stones and concrete blocks, a controversial remediation method." ("Cold War, Hot Nukes: Legacy of an Er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