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격 전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충격 전술은 빠르고 강력한 돌격을 통해 적에게 심리적 압박감을 줌으로서 퇴각을 유도하는 공격적인 기동 전술을 말한다. 충격 전술은 전황을 결정짓는데 매우 높은 기여를 하는 만큼, 특유의 높은 위험성을 가지고 있다. 충격 전술은 전근대에는 주로 중무장을 한 중장기병이나 중장보병이 수행하였으나, 근대에는 개인화기의 발달로 인하여 이를 감당할 수 있는 전차에게 그 역할이 옮겨졌다.

전근대의 충격 전술[편집]

전근대의 충격 전술은 주로 중장기병들이 행하였으나, 때로는 중장보병들이 이러한 역할을 맡기도 했다. 전근대의 충격 부대 중 가장 유명한 것은 중세의 기병들로, 이들은 두터운 갑옷으로 중무장하고, 랜스를 겨드랑이에 낀 채(couching) 전속력으로 적의 대형을 향해 돌격하는 전법을 사용하였다.

근대 이후의 충격 전술[편집]

근대와 전근대의 차이는 무엇보다 총기의 발달에서 비롯된다고 할 수 있다. 충격기병 전술은 개인화기가 발달하면서 줄어들게 되었고, 이를 대체하게 된 보병들의 충격 전술은 적과의 거리가 매우 근접하였을 때만 사용되었으며, 공격적 용도 못지않게 방어적 용도가 매우 큰 것이었다. 당시 일반적으로 사용되었던 보병들의 충격 전술은 화기를 이용한 일제사격 후 함성소리와 함께 돌격하는 것이었다.

이러한 보병들의 충격 전술은 제1차 세계 대전 때부터 사장되기 시작하였는데, 이는 당시 주로 행해졌던 참호전으로 인한 것이었다. 참호전에 동반되는 기관총의 존재는 보병들의 충격 전술을 철저히 무력화하였으며, 과거의 보병돌격은 당시 새롭게 등장하였던 전차의 도움 없이는 불가능하게 되었다.

제2차 세계 대전부터는 기갑전력을 이용한 새로운 충격전술이 독일군에 의해 정립된다. 전차를 주축으로 한 충격 전술인 전격전은 전쟁의 구도를 새롭게 하였으며, 이는 이후 대부분의 현대의 군대에 의해 채택된다.

2003년 이라크 전쟁에서의 미군의 작전명이었던 충격과 공포는 육군과 공군의 합동작전을 기반으로 한 충격 전술의 일종이었다.

충격 전술을 수행하는 병과[편집]

기병[편집]

보병[편집]

기갑[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