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동훈 (영화 감독)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 infobox cinema.png
최동훈
출생 1971년
전라북도 전주시
직업 영화 감독
활동 기간 2000년 ~
수상 2007년 제8회 부산영화평론가협회상 각본상

최동훈(1971년 ~ )은 대한민국영화 감독, 영화 각본가이다.

학력[편집]

생애[편집]

2000년, 임상수 감독의 영화 《눈물》의 조감독으로 충무로 생활을 시작한 그는 2004년에 자신이 직접 쓴 《범죄의 재구성》이 흥행 및 작품성 인정에 성공하면서, 주목받는 감독으로 떠올랐고, 2006년 허영만 원작의 《타짜》가 흥행에 성공하면서, 대한민국의 유명 감독 중 하나가 되었다. 또 소년, 천국에 가다, 중천 등 각본에 참여했다.

작품 목록[편집]

경력[편집]

수상[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