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명공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천명공주(天明公主, ? ~ ?)는 신라 상대(上代)시기의 왕족이다. 성은 김(金), 시호는 문진(文眞)이다.

인물[편집]

진평왕마야부인의 딸이다. 《삼국사기》에는 차녀, 《삼국유사》에는 그냥 딸이라고 적혀있고,[1] 필사본 《화랑세기》에는 그녀가 장녀라고 적고 있다.[2]

남편은 진지왕의 아들인 김용춘이며, 이 사이에서 아들 김춘추(春秋, 태종무열왕)를 낳았다. 자세한 생몰년대는 기록이 되어있지 않다. 다만 선덕여왕이 죽은 뒤 왕위가 사촌동생인 진덕여왕에게 돌아가는 점으로 보아, 선덕여왕보다 먼저 사망했을 것으로 추정된다.

훗날 아들 김춘추가 왕위에 오른 후 그녀를 문정태후(文貞太后)에 추존하였다.

가족관계[편집]

관련 작품[편집]

드라마[편집]

주석[편집]

  1. 일연, 《삼국유사》 (1281) 〈기이〉 태종춘추공條 “... 어머니는 진평대왕의 딸인 천명부인이다.”
  2. 김부식. 《삼국사기》 “母眞平大王之女天明夫人”
  3. 《삼국사기》와 《삼국유사》에서는 김용수와 김용춘을 한 인물로 보고 있다. 그러나 《화랑세기》에서는 두 사람을 형제로 보고 있으며, 태종무열왕은 김용춘과 천명부인 사이에서 낳은 아들로, 김용수가 사망하면서 동생에게 부인과 아들을 맡긴 것으로 기록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