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토 (관직)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지토 (일본어: 地頭,じとう 지토[*])는 가마쿠라 시대, 무로마치 시대장원, 공령를 관리하기 위해 두었던 관직중 하나이다. 슈고와 함께 두었던 관직이다.

헤이안 시대말기 이전부터 존재했지만, 헤이안 시대 말기 헤이씨 정권을 무너뜨린 미나모토노 요리토모가 조정에 주청하여 정식으로 전국에 관료를 파견하였다. 고케닌 중에서 선발되어 장원, 공령에서의 군사, 치안, 징세, 행정 업무를 보왔으며, 직접적으로 토지와 백성등을 관리하였다. 또, 에도 시대의 영주를 지토라고도 불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