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세 후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중세 말기
유럽 대륙지중해 영역
1328년 유럽 대륙지중해 영역.
서유럽중유럽
     신성 로마 제국
     프랑스 왕국
     가스코뉴
     보헤미아 공국
     폴란드 왕국
     마조비아 공국
     왈라키아 공국
     헝가리 왕국
     리투아니아 대공국
동유럽
     튜턴 기사단
     킵차크 한국
     킵차크 한국 종속국
     제노바 공화국 식민지
이탈리아 반도
     시칠리아 왕국
     나폴리 왕국
     교황령
     사르데냐 왕국
     베네치아 공화국
     제노바 공화국
이베리아 반도
     아라곤 왕국
     마조르카 왕국
     포르투갈 왕국
     카스티야 왕국
     나바라 왕국
     그라나다 왕국
스칸디나비아
     덴마크
     아이슬란드
     노르웨이
     스웨덴
영국 제도
     잉글랜드 왕국웨일스
     아일랜드
     스코틀랜드
발칸 반도근동
     아카이아 대공국
     아테네 공국
     비잔틴 제국
     맘루크 왕조
     세르비아 왕국
     아나톨리아 토후국
     칸디아 왕국
     성 요한 기사단
     불가리아 제2제국
     키프로스 왕국
     일 한국
     조지아 왕국
     트레비존드 왕국
북아프리카
     마리니드 왕조
     자이얀 왕조
     하프스 왕조

중세 후기(中世 後期)는 유럽사의 시대 구분 중 하나로 14세기부터 15세기초까지를 의미한다. 이는 중세 중기 이후에 등장하며 이후에는 근세가 등장한다.(르네상스) 1300년 경 유럽 전역에서는 기근흑사병이 창궐하기 시작한다. 이는 유럽인구의 급감을 야기했다.[1] 이러한 인구감소는 사회불안과 폭동을 야기했다. 프랑스잉글랜드의 경우 소작농들이 자주 난을 일으켰는데, 쟈크리의 난와트 타일러의 난이 대표적인 예이다. 이 뿐만 아니라 백년전쟁까지 발발했다. 게다가 기독교의 경우 서방 교회의 분열로마아비뇽교황이 두 명이 있게 되는 사건까지 발발한다. 이를 서양 역사가들은 중세 후기의 수난이라고 일컫는다.[2]비록 이러한 혼란이 있다해도 14세기에는 과학예술에는 여러 진보적인 성과가 등장하기 시작했다. 고대 그리스 미술중세 중기부터 기인한 고대 로마라틴어 문서의 경우 이탈리아 르네상스를 이끌었다. 특히 12세기르네상스의 경우 십자군 전쟁이후 그리스 학자들이 피신을 오면서 시작되었고, 이는 오스만 제국콘스탄티노플 점령 이후 가속화되어 비잔틴 제국의 학자들이 서방으로 피난지를 찾으면서 르네상스를 앞당겼다. 특히 이탈리아 반도의 경우 더욱 그랬다.[3] 이러한 고전지식인쇄술이 결합하면서 이는 종교 개혁을 이끌었으며, 중세 말기 말엽에는 대항해시대를 열기도 했다. 오스만 제국이 성장하여 콘스탄티노플 함락을 한 1453년, 오스만 제국에 의해 동쪽 길이 막히고 나서 신 항로를 개척해야만 했다. 콜럼버스의 경우 1492년 아메리카 대륙을 '발견'했으며, 바스코 다 가마의 경우 인도아프리카의 해안을 따라 1498년 항로를 개척했다. 이 사건들은 유럽의 국가들의 경제력과 군사력을 증강시키는 발견이었다. 이러한 변화는 중세근대 사이를 연결해주는 근세시대를 열었으며, 고전의 지식이 현대로 까지 전승되게 해주는 큰 역할을 해주는 시대라고 역사가들은 평가하고 있다.

같이 보기[편집]


참조[편집]

  1. Austin Alchon, Suzanne (2003). A pest in the land: new world epidemics in a global perspective. University of New Mexico Press. p. 21. ISBN 0-8263-2871-7.
  2. Cantor, p. 480.
  3. Cantor, p. 5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