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내륙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중부내륙선
정보
종류 간선 철도
운행 국가 대한민국 대한민국
체계 수도권 전철 (판교 - 문경.서원주역)
상태 공사중 (판교 - 여주)
계획중 (여주 - 문경)
기점 판교역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종점 문경역
(경상북도 문경시)
운영
개통일 2016년 상반기(판교-여주)
2018년(이천-충주)
2021년(충주-문경)
소유자 한국철도시설공단
운영자 한국철도공사
시설
궤간 1,435mm

중부내륙선(中部內陸線)은 경기도 성남시판교역경상북도 문경시문경역을 연결하게 될 한국철도공사철도 노선이다.

판교 - 여주 구간은 성남-여주선(城南驪州線)이라는 광역 철도로 건설하고 있으며, 2016년 상반기에 개통될 예정이다. 이천 - 충주 - 문경 구간은 이천-문경선(利川聞慶線)으로 불리며, 2018년2021년에 나뉘어서 개통될 예정이다. 판교역에서는 월곶-판교선과 직결하는 것이 검토되고 있다.

역사[편집]

운행 계통[편집]

역 목록[편집]

성남-여주선 구간[편집]

역명 로마자 역명 한자 역명 역간거리
(km)
영업거리
(km)
접속 노선 소재지 비고
판교 Pangyo 板橋 0.0 0.0 신분당선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판교동
이매 Imae 二梅 1.46 1.46 수도권 전철 분당선 분당구 이매동
삼동 Sam-dong 三洞 6.97 8.43 광주시 삼동
경기광주[1] Gyeonggi Gwangju 京畿廣州 4.84 13.27 역동
쌍동 Ssangdong 雙東 5.05 18.32 초월읍
곤지암 Gonjiam 昆池岩 4.90 23.22 곤지암읍
신둔 Sindun 新屯 6.98 30.20 이천시 신둔면
이천 Icheon 利川 7.33 37.53 율현동
부발 Bubal 夫鉢 4.46 41.99 부발읍
능서 Neungseo 陵西 7.39 49.38 여주시 능서면
여주 Yeoju 驪州 5.41 54.79 홍문동

이천-문경선 구간[편집]

충주역은 기존 역사를 활용하며, 문경역문경읍 마원리로 이전해 개통할 예정이다.

역명 로마자 역명 한자 역명 역간거리
(km)
영업거리
(km)
접속 노선 소재지 비고
가남 Ganam 加南 경기도 여주시 가남읍 대신리
장호원 Janghowon 長湖院 이천시 장호원읍 노탑4리
앙성 Angseong 仰城 충청북도 충주시 앙성면 돈산리
금가 Geumga 金加 금가면 하담리
충주 Chungju 忠州 충북선 봉방동
살미 Salmi 乷味 살미면 세성리
수안보 Suanbo 水安堡 수안보면 안보리
연풍 Yeonpung 延豊 괴산군 연풍면 원풍리
문경 Mungyeong 聞慶 문경선 경상북도 문경시 문경읍 마원리
  • 문경선 구간은 직결되므로 생략했다.
  • 기본계획고시에 따르며, 신설역의 명칭은 확정되지 않았다.

논란[편집]

  • 제1안: 장호원 - 노은 (문성) - 주덕 (화곡) - 이류 (만정) - 살미 (세성) - 수안보 (안보)
  • 제2안: 장호원 - 앙성 (돈산) - 금가 (사암) - 충주역 - 살미 (세성) - 수안보 (안보)
  • 제3안: 장호원 - 앙성 (돈산) - 이류 (본리) - 이류 (만정) - 살미 (세성) - 수안보 (안보)

2008년 12월부터 노선선정위원회로부터 현지 조사와 여론조사를 실시하여 제2안이 충주시민의 지지를 받아, 2009년 3월 2일 기존 충북선 충주역 경유 노선으로 채택, 최종 확정되었다[2][3].

여주-원주선[편집]

성남-여주선을 원주시로 연장하는 노선으로, 수도권 전철이 연장 운행될 예정이다. 여주역서원주역을 잇게 될 21.4km의 복선 철도이며, 서원주역에서는 원주-강릉선, 중앙선과 이어진다. 2011년 10월 착수해 2012년 4월에 끝난 예비 타당성 조사에서 사업 부적격 판정을 받았으나, 평창 동계올림픽 사업과 맞물려 다시 시행되고 있다.[4]

같이 보기[편집]

주석[편집]

  1. 광주광역시 북구에 있는 광주역과의 혼동을 피하기 위하여 '경기광주'라는 이름을 사용한다.
  2. 중부내륙철도 충주노선 확정 《국민일보》, 2009.3.2 작성, 2014.1.18 확인
  3. 국토해양부 고시 제2009-202호 (2009.4)
  4. "여주~원주 철도 건설로 수서에서 평창까지 50분대 주파 가능”, 《머니투데이》, 2012.2.1 작성, 2014.1.18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