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지아의 대외 관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이 본문은 조지아의 대외 관계 이다.

각국과의 대외 관계[편집]

국기 수교 관계
대한민국 대한민국 1990

조지아는 남북한 동시수교국이다. 대한민국은 조지아 독립과 함께 조지아를 승인했으며 1992년 양국과 외교관계가 수립되었다. 1994년에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과 수교하였다. 대한민국은 조지아에 아직 상주 공관을 개설하지 않았으며 주 러시아 대사관에서 겸임하다 최근 주 우크라이나 대사관에서 주 아제르바이잔 대사관 겸임으로 바꿨다. 조지아는 대한민국 서울에 상주 공관을 2011년 8월 개설하였다.

러시아 러시아 1992 조지아와 러시아는 역사적인 이유로 적대적인 관계에 있으며 1992년 압하지아 전쟁과 1998년 압하지아 전쟁, 2008년 남오세티아 전쟁 등 러시아와 전쟁을 벌였다. 2008년 남오세티아 전쟁 직후 독립국가연합에서 탈퇴했고 러시아와 단교하였다. 그리고 전쟁 이후에는 1곳을 제외한 다른곳에서 러시아어 더빙을 금지하는 정책을 취하는 등 반러 정책을 실시하기도 했다. 하지만 총선에서 이바니슈빌리가 승리하면서 러시아의 관계는 회복될 예정이다.[1] 여기에 더해 FIFA 월드컵이나 UEFA 유로 예선에서는 조지아와 러시아는 한 조가 될 수 없다.

그 밖의 대외 관계[편집]

조지아는 러시아의 영향력에서 벗어나기 위해 미국 및 유럽 연합과의 관계를 강화하려고 한다. 이외에도 조지아는 일본과의 관계가 친서방적인 노선으로 약간의 우호적인 관계를 맺고 있는 셈이다.

주석[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