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중앙통신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조선중앙통신사(朝鮮中央通信社, 영어: Korean Central News Agency, KCNA)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국영 통신사로 최대의 보도 기관이다. 조선중앙방송이나 로동신문매스컴에 정보를 전달하는 동시에, 세계 각지의 보도 기관에 뉴스를 전달하고 있다.

북조선에서는 조선중앙통신 기자의 질문에 각 부문 대변인이 대답하는 형태로 주장을 나타내고 있다.

1946년에 설립되어 ‘북조선통신사’라는 이름으로 시작했다가 1948년에 ‘조선중앙통신사’로 이름을 바꾸었다. 《조선중앙연감》과 《국제상식》을 출판하고 있으나, 국제상식은 1998년부터 출판이 중지되었다. 조선중앙연감은 1948년부터 발간하기 시작하였으며, 조선중앙통신사에서 보도한 뉴스들을 모아 발행한 것이다.

조선중앙통신은 재일본조선인총련합회에서 운영하고 있는 조선통신사와 교류하고 있다.

이 통신사는 김일성 국가 주석의 지시로 사건, 사고들을 보도하지 않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나, 지난 2004년에 룡천역 폭발 사고를 보도하였던 것으로 알려져 있다.

조선중앙통신사에서는 2010년 10월 10일영어스페인어를 서비스를 하는 인터넷 홈페이지를 개설했으며 한글판은 2011년 1월부터 운영하기 시작했다. 이 사이트는 자사에서 만든 동영상과 사진들을 공개하고 있으며, 자사의 기자들이 쓴 기사들도 게재하였다.

함께 보기[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