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새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조령에서 넘어옴)
이동: 둘러보기, 검색
문경 새재
(聞慶 새재)
대한민국 대한민국명승
지정번호 명승 제32호
소재지 경상북도 문경시 문경읍 상초리
산42-8번지 등
비고 2007년 12월 17일 지정
소백산맥과 문경새재의 위치
<span title="문경새재(643m: 충주-문경)는 소백산맥 또는 백두대간의 고개로 조령이라고도 한다. 예로부터 한강과 낙동강 유역을 잇는 [[영남대로 상의 가장 높고 험한 고개로 사회 문화 경제의 유통과 국방상의 요충지였다." style="font-size: 9pt; white-space: nowrap; font-weight: normal; color: black">문경새재|link=|alt=]]
문경새재
소백산맥과 문경새재의 위치

좌표: 북위 36° 46′ 01″ 동경 128° 04′ 27″ / 북위 36.7670716° 동경 128.0742461° / 36.7670716; 128.0742461

문경새재(聞慶-)는 백두대간조령산 마루를 넘는 재이다. 조령산은 충청북도 괴산군경상북도 문경시의 경계에 있는 높이 1,017m의 산이다. 새재 또는 한자어로 조령(鳥嶺)은 이라고도 하는데, 이말은 새도 날아 넘기 힘든 고개라는 말에서 유래되었다.[1] 고대에는 조령의 이름이 "초점"이니, 초점은 풀초(草)에 고개 점(岾)으로 한글로 한글로 새재이었다. 이후 새재를 한자표기로 변경되면서 조령으로 표기하였다.

예로부터 한강낙동강 유역을 잇는 영남대로 상의 가장 높고 험한 고개로 사회 문화 경제의 유통과 국방상의 요충지였다. 임진왜란 뒤에 제1관문 주흘관, 제2관문 조곡관, 제3관문 조령관의 3관문(사적 제 147호)을 설치하여 국방의 요새로 삼았다.[2][3]

1974년 지방기념물 제18호, 1981년 6월 4일 도립공원으로 지정되었다. 지난 1999년부터 학술연구용역 및 기본계획을 수립하여 체계적으로 자연생태공원을 조성하여 2007년 10월 18일 개장했다.

관문[편집]

교통[편집]

문경시내(점촌)나 문경읍에서 100번 버스를 이용하여 문경새재로 올 수 있다.

사진[편집]

함께 보기[편집]

주석[편집]

  1. 문경새재(聞慶鳥嶺)의 유래, 문경새재 도립공원, 2011년 6월 26일 확인
  2. 문경새재 도립공원
  3. 문화재청

참고 자료[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