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세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제1세계     제2세계     제3세계

제2차 세계 대전 이후 미소 냉전 블록 상황에서 세계는 미국서유럽을 중심으로 한 반공블록과 소련과 공산권을 중심으로 한 공산블록, 반공블록과 공산블록 어디에도 포함되지 않는 중립 비동맹국가로 분리되었다. 미국과 서유럽을 중심으로 한 반공블록을 제1세계, 소련과 공산권의 공산블록을 제2세계, 양쪽 어디에도 참가하지 않은 지역을 제3세계로 부르게 되었다. 제1세계는 서유럽과 미국이 서쪽에 있어서 서방국가라고 불렸으며 대부분의 국가가 선진국이었다. 제2세계는 동유럽과 소련이 동쪽에 있어 동방국가라고 불렸다. 제3세계 국가는 경제적으로 개발도상국이며, 약소국들로 강대국들의 경쟁에 가담하지않아 비동맹국가라고 불린다.

포함되는 국가[편집]

냉전 당시의 제1세계 소속 국가는 서유럽미국북대서양 조약기구(NATO) 소속 국가와, 미국의 동맹인 선진국개발도상국을 포함한 친서방 국가이다. 서유럽 국가와 미국, 캐나다, 일본, 오스트레일리아, 뉴질랜드, 대한민국, 중화민국, 터키, 이스라엘, 키프로스 등을 포함하며, 경제적으로 선진국이 많았다. 냉전이 끝난 이후에는 정치적 개념이 아닌 경제적 개념으로 바뀌어 일반적으로 선진국을 지칭한다. 제1세계 유럽 국가들 중에는 영국, 독일, 스위스, 프랑스, 벨기에, 네덜란드, 아일랜드, 룩셈부르크, 안도라 등 서유럽 국가들과 싱가포르 등 동남아시아 선진국과 스웨덴, 덴마크, 노르웨이, 핀란드, 아이슬란드, 페로 제도 등 북유럽 국가들, 이탈리아, 그리스, 스페인, 포르투갈, 몰타, 산마리노, 크로아티아, 모나코, 바티칸 시국 등 남유럽 국가들 등이 대부분이 제1세계이다. 아랍 에미리트, 카타르, 바레인 같은 국가 역시 제1세계 이다. 대부분 우방국가들이 제1세계이다. 사우디아라비아, 태국, 터키도 제1세계다.

관련항목[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