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효공주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정효공주묘(貞孝公主墓)는 지린 성룽터우 산 고분군 가운데 하나로, 793년에 만들어진 발해 초기 고분이다. 발해의 제3대 왕인 문왕의 넷째딸 정효공주의 유해를 안치하고 있다.

묘실[편집]

1980년 10월에 발굴된 묘실은 푸른 벽돌로 덮여 있다. 묘실 안에는 높이 1.05미터에 0.58미터x0.26미터 크기의 묘비가 있어 728자의 묘지(墓誌)가 18행에 걸쳐 새겨져 있다.

벽화[편집]

묘실은 각각 4개의 벽으로 둘러싸여 있고, 병사들과 하인, 악사, 하녀들이 붉은색, 푸른색, 노란색, 보라색, 갈색의 옷을 입고 있는 그림이 그려져 있다. 정효공주묘의 그림은 당나라의 영향을 약간 받은 것으로 보인다. 참고로 무덤 벽에 그려져 있는 벽화의 인물들은 모두 여성이다.

공주와 신하들[편집]

묘비명에는 문왕의 넷째 딸인 정효공주에 대한 설명이 있다. 정효공주는 정혜공주(貞惠)의 동생이기도 하다. 793년 공주가 죽어 겨울에 매장하였다.

다른 건축물[편집]

다른 묘실보다 위에 직사각형의 탑이 있으나, 그 기단부만이 남아 있다.

현재 상태[편집]

현재 정효공주묘의 상태는 중화인민공화국 정부의 무관심으로 정문은 녹슨 자물쇠로 채워있고, 안내 비석의 글씨는 겨우 알아 볼 정도로 뭉개져 있다.

참고 자료[편집]

더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