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풍운동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정풍운동(중국어 간체: 整风运动, 정체: 整風運動, 병음: Zhěngfēng yùndòng) 은 1940년대 중국공산당이 근거지였던 옌안에서 벌였던 정치 문화운동으로서 3년간 지속되었다. 이 운동의 모토는 잘못된 3개의 풍조를 바로잡는다는 것으로, "주관주의", "종파주의", "형식주의(八股)"를 바로잡는다는 것이었다. 실제로 이 운동은 쭌이 회의에서 확립된 마오쩌둥의 지도력을 더욱 공고히하고, 마오의 사상을 간부와 당원들에게 철저히 학습시키고, 이미 마오와의 권력투쟁에서 패한 소련식 교조주의자나, 장궈타오 추종자들을 다시 한 번 비판하여 마오의 사상이 중국공산당의 지도이념으로 확립되도록 하였다.

발단[편집]

마오쩌둥은 1942년 2월 중국공산당 중앙당교(中央黨校)의 개학식에서 정풍운동의 개시를 선포하였다. 중앙당교의 교장이었던 덩파는 이에 호응하여 운동을 전개하였으나 그 방침이 마오의 의도와는 달랐기 때문에 마오쩌둥이 직접 교장을 맡고 펑전이 감독을 맡아 교내의 정풍운동을 추진하였다. 이해 5월 펑과 류샤오치, 캉셩은 학습위원회를 구성하여 팔로군 병사들과 당원들의 학습을 지도하였다. 캉셩은 조직 단위에서 정풍운동을 책임질 간부를 선발하여 그 조직의 정풍운동을 감독하도록 하였다.

정풍운동의 내용[편집]

각 기관은 정풍운동을 위해 소조를 구성하고 중앙에서 지시한 22개 문건을 학습하였다. 이것들은 당의 공식문건과 개인의 저작물이 포함되어 있었고, 그중 마오쩌둥의 저작이 6편으로 가장 많았다. 외국의 문건, 특히 레닌이나 스탈린의 저작도 포함되어있었으나, 이것들은 사실상 마오에 저작에 비해 차순위로 밀렸다.

이러한 문건들의 내용은 주로 간부와 당원의 이상적 준범을 마련하기 위한 것이었다. 구체적으로는 당의 이익을 중요시하고 상급기관의 지도에 복종하며 당파행위와 개인주의, 자유주의를 배격하고, 마르크스-레닌주의의 이론과 실천을 중요시하고 군중의 관점과 윗선의 지시를 따르며 고난을 참고 향락을 배격하는 것 등이었다. 이런 것들은 각 당원의 자아비판에 사용되는 준범이 되었다.

자아비판과 치병구인(治病救人)[편집]

이렇게 학습한 행위준범에 근거하여 각 정풍운동 단위에서는 당원과 간부들의 자기와 타인의 검토를 실시하도록 하였다. 정풍에 참여한 모두는 자신의 모든 내력, 배경과 행동, 심지어는 마음의 생각까지 자세하고 성실하게 적어서 제출하도록 요구받았다. 이후에 정풍운동의 각 단위에서는 이 제출자료에 기인하여 서로비판하고, 각 동지의 결점을 지적하여 교정해주도록 하였다. 그리하여 질병을 진단해 치료해주듯이, 동지의 벗어난 궤도를 찾아서 이를 교정, 다시 바른 노선으로 갈 수 있도록 돕는다는 뜻이었다. 이렇게 마르크스 레닌주의는 내용상으로는 새로운 것이었지만, 정풍운동에서는 이를 중국전통의 도덕주의와 결합하고 있었다.

적색테러와 반동분자의 숙청[편집]

정풍운동의 후기에는 트로츠키주의자와 국민당 첩자와 같은 반동분자 색출운동과 결합하여 각 당원에 대해 더욱 엄격한 사찰과 자기검토가 실시되었다. 이를 적색테러라고 하며, 특히 보안조직을 맡고 있던 캉셩에 의해 무차별적인 스파이 색출과 처형이 이루어졌다. 실제로 이런 숙청작업 중에서 적지않은 수가 무고한 인물이었기 때문에 누명을 쓰고 처형된 이들이 후에 복권된 사람들이 많았다. 조선인 독립운동가인 김산도 그중 한명이었다.

이러한 숙청작업은 지나친 면이 없지 않았으나, 장시 소비에트시절의 숙청작업에 비해서는 비교적 덜 유혈적인 것이었다. 이러한 작업으로 당원의 행동과 사상을 "바로잡고", 간부의 단결과 당에대한 복종심을 강화할 수 있었다.

왕스메이 격하운동과 문화예술의 통제[편집]

정풍운동이 시작되었어도, 모두들 적극적으로 서로 비판하는 것은 의도만큼 쉽지 않았다. 그리하여 당의 상층은 "언자무죄(言者無罪)"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당원들에게 당에 대해서도 거리낌없이 적극 비판하라고 권유하였다.그리하여 사람들은 벽에 대자보를 붙이는는 방식을 사용하여 비판활동을 벌이게 되었다.

그러나 후에 왕스웨이의 문인 등은 한발 더 나아가, 당의 중앙 고위층을 비판하였고, 많은 문인들이 옌안의 어두운 면을 풍자하거나 꼬집는 작품을 발표하였다.

이런 활동은 당 고위층의 심기를 건드려 반격을 부르게 되었다. 마오쩌둥은 왕스웨이에게 "자아비판을 먼저하고, 다른사람을 비판하라"고 지시하였다. 왕스웨이가 이것을 받아드리지 않자, 마오는 왕을 비판하고, 최후에는 왕을 "트로츠키파"로 규정하고 체포하여 감옥에 감금하였다. [1]

왕스웨이에 대한 단죄와 동시에, 마오쩌둥은 다음과 같이 문예창작에 대한 통제를 더욱 강화하는 방침을 발표하였다.

문화예술은 혁명의 도구의 구성요소가 되어야 하며, 인민을 단결시키고 교육하며, 반동을 타도하고 소멸시키는 유력한 무기이어야 하고, 인민을 반동세력과 투쟁하게 하는데 도와야한다.

마오쩌둥, 《옌안 문예좌담회에서 있었던 강화(중국어 정체: 在延安文藝座談會上的講話)》

고급간부내에서의 정풍[편집]

1942년 이후 마오쩌둥은 고위간부들에 대한 정풍을 단행하였다. 1943년 3월 정치국 확대회의에서 권력핵심부를 다시 구성하고, 마오쩌둥에 의한 공산당의 일원화 영도방침을 확립하였다. 이어 1943년 9월 정치국 회의에서 마오쩌둥은 1928년이래의 중국 공산당 당사에 대한 재검토를 지시하여 교조주의적으로 당을 운영한 28인의 볼셰비키의 대표적인 왕밍과 같은 인물들이 대중의 압력하에서 자신의 과오를 인정하게 하였고 후에 저우언라이, 천이, 펑더화이 등도 자신의 과오를 자아비판하였다.

이렇게 마오의 잠재적 경쟁자들이 자신의 과오를 인정하고 자아비판을 하는 와중에서 마오쩌둥의 사상과 마오의 지도력이 당내에서 확립되었다. 마오는 "지난 잘못은 다시 묻지 않는다"는 원칙을 표시하였고, 자신의 과오를 인정하고 자아비판을 한 이들도 다시 공산당의 권력핵심으로 진입하였다.

주석[편집]

  1. 5년 후(1947년) 국민당의 위협때문에 공산당이 옌안을 후퇴할때 왕은 처형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