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나침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정치 나침반 기구(Political Compass Organization)가 고안한 도표. 각 축의 값은 -10부터 +10까지 있다.

정치 나침반(political compass) 혹은 정치 다이아몬드는 여러 분야에 대한 정치적 견해를 종합하는 데 사용되는, 정치 성향 측정 모형이다. 이 모형은 단축형 모형(좌익-우익 구별형)을 개선한 것으로, 지난 20년간 폭넓게 이용되어 왔다.

개략[편집]

정치 나침반에는 경제 및 사회적 성향을 개별적으로 조사하면 이를 종합하여 한 개인의 정치적 성향을 정확히 측정할 수 있다는 원칙이 내재되어 있다. 정치 나침반에 쓰인 용어들은 대부분 유럽의 정치 전통 내에서 확립되어온 것들이다.

현재 모형과 비슷한 그림은 1970년 출판된 《혼돈의 수문(水門)》[1]에 처음 소개되었다. 그러나 '정치 나침반' 용어가 처음 사용된 것은 인터넷 웹사이트[2]로, 여기서는 온라인 상의 여러 설문을 통해 유저의 정치적 성향을 두 개 축에 기준한 그림 상에 표시해 준다. 여기서의 두 축은 각각 경제적 성향(좌파(left)-우파(right))과, 사회적 성향(권위주의자(authoritarian)-자유의지론자(libertarian))을 나타낸다. 이 사이트에서는 두 개 축에 대한 설명과 함께 과거 유명 인사들의 정치적 성향을 보여준다.

가로 축에 해당하는 경제적(좌파-우파) 축에서 '좌파'는 경제가 집단 협동기관에 의해 돌아가야 한다는 입장이다. 그 기관은 국가가 될 수도 있고, 공동체의 네트워크가 될 수도 있다. 좌파 성향이 강할수록 공산주의(집산주의)에 가까워진다. 반면에, '우파'는 경제가 개별적인 개인과 조직 간의 경쟁의 장으로 남아야 한다는 입장이다. 우파 성향이 강할수록 신자유주의(자유주의)에 가까워진다.

세로 축에 해당하는 사회적(권위주의자-자유의지론자) 축은 적당한 양의 개인의 자유에 대한 입장을 바탕으로 한 정치적 의견을 측정한다. '자유의지론자'는 개인의 자유가 최대화되어야 한다는 입장이며, 성향이 강할수록 아나키즘에 가까워진다. 반면에 '권위주의자'는 권위와 전통이 존중되어야 한다는 입장이다. 성향이 강할수록 파시즘에 가까워진다.

같이 보기[편집]

참고 문헌[편집]

  1. 앨버트 멜쳐(Albert Meltzer), 《혼돈의 수문(水門)》(Floodgates of Anarchy). 1970, ISBN 0900707038
  2. 정치 나침반. 4월 5일, 2008에 확인.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