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략 핵무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전략핵무기(戰略核武器)는 일반적으로 사정 6,400㎞ 이상의 목표물(전략목표)에 대한 직접 공격을 가할 능력을 가진 핵무기체계를 말한다.

지상발사 대륙간탄도탄(ICBM),잠수함발사 탄도미사일(SLBM), 전략폭격기탑재 공중발사 순항미사일(ALCM)이 현대의 대표적 전략핵무기 체제로 ICBM SLBM ALCM을 '전략무기 3원(Triad)'이라 한다.

ICBM은 지상고정(silo) 또는 이동식 기지에서 발사되며, 대부분 로켓엔진 추력과 관성유도비행 방식에 의해 1~10개의 핵탄두를 운반한다. 미국의 미니트맨·피스키퍼(MX의 정식명칭)·미제트맨과 구소련의 SS-18·19, SS-X-24·25가 이에 해당한다.

SLBM의 추력이나 비행 방식은 ICBM과 같으나 수중의 잠수함에서 발사된다는 차이가 있다. 탑재잠수함 자체가 원자력 추진에 의해 장기간 수중항해할 수 있으므로 ICBM에 비해 탐지가 어려우며, 공격지점을 자유롭게 선택하고 회피할 수 있는 이동성, 즉 보유능력이 뛰어나 상대방의 선재공격 의사에 대한 강한 억지력을 갖고 있다. 미국은 폴라리스 → 포세이돈 → 트라이던트 형(型)으로 개량·발전했고, 소련은 SSN-8 → SSN-18 → SSN-X-20 형으로 진전되었다.

ALCM은 전략폭격기·전술항공기에 탑재되어 사정거리까지 접근, 탑재 항공기에서 이탈하여 지상대응 유도장치의 유도에 의해 자체 추력으로 비행하는데, 초저공으로 비행해 재래식 방공망으로는 조기 탐지·파괴가 어렵고, ICBM·SLBM에 비해 근거리에서 발사되므로 명중정밀도(COP)가 대단히 뛰어나다. 통상 순항미사일(Cruise missile, 무인 비행체)이라 불리는데, 사정거리는 2,000∼2,400㎞가 보통이며, 핵탄두 파괴력은 200㏏급이 일반적이다[1].

스텔스(stealth)화가 이루어진 이후에는 방공체제의 본질적 보완이 요구되었다. ALCM의 운반수단(체)인 전략폭격기·전술항공기들은 통상 전략공군에 속하며 전략정찰기·공중급유기들과 공동으로 작전하는데, 미국의 경우 B-52가 개량·보완되면서 오랫동안 주력을 담당하여 왔으나 B-1을 주축으로 F-111·B-2스텔스기로 대체되었고, 소련의 경우에도 투폴레프(TU)16·22·95 형에서 백파이어나 블랙잭으로 대체되었다. 1940년대 중반 이후 원자폭탄과 B-29를 연결한 미국의 '전면전략'에서 시작된 제1세대 전략무기시대는 불과 40여년이 경과한 1980년에는 제5세대 전략무기시대로 진전되었고, MIRV화, CEP의 향상, 방공망돌파 능력의 비약적 증진, 재공격 시차단축 등 전략목표 공격 능력이 강화되었으며, 특히 비취약성[2]이 큰 진전을 보임으로써 대군사목표 공격능력이 강화되어 핵대응전략(Counterforce strategy)의 실행이 가능하게 되어 핵전 억지능력이 더 한층 안정화되었다.

주석[편집]

  1. 히로시마에 투하되었던 원폭의 10배 규모이다
  2. Unvulnerability: 상대방이 선제 기습 제1격을 가해오더라도 무력화되지 않고 그에 대응해 효과적인 보복공격을 할 수 있는 전략핵 전력의 잔존성을 말하며, 미·소는 비취약성 증진에 전략강화 목표를 두고 있다

참고 자료[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