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림대망운동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윌리엄 밀러

재림대망운동(영어: Adventism)은 미국에서 부흥한 제2차 대각성 운동에 힘입어 19세기에 시작한 기독교 운동이다. 이 이름은 다가올 예수 그리스도의 재림 을 가리킨다. 윌리엄 밀러가 시작한 이 운동의 신자들을 밀러주의자들로 부른다. 오늘날 이 운동에 수반된 최대 교회는 제7일 안식일 예수 재림교회이다.

재림대망운동가들은 오늘날 보수적인 개신교 교파로 간주되기도 하지만[1] 음간이 무의식적인지 의식적인지, 악인에 대한 최종 처벌이 멸절로 끝나는가 영원한 고통인가 등은 일반 개신교와는 신학적 면에 차이점들이 있다.

같이 보기[편집]

참조[편집]

  1. "Adventist and Sabbatarian (Hebraic) Churches" section (p. 256–276) in Frank S. Mead, Samuel S. Hill and Craig D. Atwood, Handbook of Denominations in the United States, 12th edn. Nashville: Abingdon Press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