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종합운동장 야구장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잠실 야구장에서 넘어옴)
이동: 둘러보기, 검색
서울종합운동장 야구장
잠실야구장
Jamsil Baseball Stadium.jpg
경기 장면
소재지 서울특별시 송파구 올림픽로 25
좌표 북위 37° 30′ 44″ 동경 127° 04′ 19″ / 북위 37.512150° 동경 127.071976° / 37.512150; 127.071976
기공 1980년 4월 17일
건설 기간 2년 89일
개장 1982년 7월 15일
소유 서울특별시
표면 내·외야 모두 천연잔디 (1982년~현재)
파울 존 일부 인조잔디 (2012년~현재)
건설 비용 126억원
설계 (주)현대건설 (김인호)
사용처
1982년 세계 야구 선수권 대회(1982년)
MBC청룡(1982년~1990년)
1988년 하계 올림픽(1988년)
LG 트윈스(1990년~현재)
OB 베어스/두산 베어스(1986년~현재)
황금사자기 결승전(2010년)
세계 청소년 야구 선수권 대회(2012년)
수용 인원
26,000명
좌석수 - 26,000석
규모
좌우 펜스 - 100m (약 328.1ft)
센터 - 125m(약 410.1ft)
펜스 높이 - 2.6m (약 8.5ft)

서울종합운동장 야구장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송파구 잠실동에 있는 야구 경기장으로 흔히 잠실 야구장으로 불리운다. 두산 베어스LG 트윈스, 양 구단이 홈 구장으로 공동으로 사용하고 있다 시즌 중에는 월요일과 우천일을 제외한 거의 매일 프로 야구 경기가 열린다. (2014년에는 인천아시안게임으로 주말경기가 우천취소 될시에 월요일에 재편성)

제27회 세계야구선수권대회서울 올림픽의 야구 경기 메인 구장으로서 국제 경기 개최를 목적으로 1980년 4월 17일 착공되었다. 1986년에는 서울특별시로 연고지를 이전한 OB 베어스동대문야구장에서 이전하여 홈 구장으로 사용하게 되었으며, 1990년 3월 15일에 개장하면서 같은 해 발족한 LG 트윈스의 홈 구장이 되었다.

홈에서 센터까지 125미터, 좌우 끝 펜스까지 100미터로 야구장 중에서는 대한민국 최대 규모이며, 같은 시기에 건설된 다른 야구장에 비해서도 넓은 편이다. 때문에 대한민국의 어떠한 구장보다도 홈런이 나오기 어렵고, 투수 친화적인 야구장으로 알려져 있다.

센터 뒷편에 LED 전광판이 설치되어 있으며, 와이드 컬러 스크린으로 좌측 부분에는 12회까지의 스코어, 선수명과 아웃 카운트를 표시하고 우측 부분에는 선수 정보와 동영상을 표시하지만 영상 재생, 주요 알림 등의 경우 전체를 단일한 화면으로 사용하기도 한다.

개장 이후 첫 번째 경기는 우수 고교 초청 경기였으며, 경북고, 천안북일고, 군산상고, 부산고의 4팀이 출전했고 개장 첫 홈런은 당시 경북고류중일 선수(현 삼성 라이온즈 감독)가 기록했다. 개장 첫 장외 홈런은 2000년 5월 4일 두산 베어스 김동주가 기록한 좌월 장외 홈런으로, 당시 타구가 떨어진 자리에는 기념비가 서있다.(종합운동장역 5번 출구 부근)

2010년 3월 29일에는, 정규 고교 야구 대회 경기로는 최초로 제64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결승전이 열렸다.

사진[편집]

연관 사건[편집]

관중 난동[편집]

1990년 8월 26일 해태:LG 경기에서 LG가 3:0으로 앞서던 7회말 공격에서 추가 7득점을 해 10:0으로 벌어지자, 이에 흥분한 해태팬 300여명이 운동장 안으로 난입하였고, 여기에 맞서 LG팬 일부가 운동장으로 난입했다. 이들은 관중석 의자에 불을 지르고 술병과 쓰레기통 등을 운동장 안으로 투척했다. 결국 경기가 1시간여 동안 중단됐으며 관중 15명이 다쳤고, 6명이 경찰에 구속됐다.[1]

주석[편집]

  1. 프로야구 관중5百명 亂動, 《동아일보》(네이버 뉴스 라이브러리), 1990년 8월 27일 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