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예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 infobox cinema.png
임예진
본명 임기희
출생 1960년 1월 24일(1960-01-24) (54세)
대한민국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국적 대한민국 대한민국
직업 배우
활동 기간 1974년 ~ 현재
배우자 최창욱
소속사 YG 엔터테인먼트

임예진(林藝眞, 본명: 임기희, 1960년 1월 24일 ~ )은 대한민국배우이다.

학력[편집]

연기 활동[편집]

데뷔

중학시절, '여학생'이라는 유명 학생잡지 모델로 데뷔하였다.[1] 1974년 중학교 2학년때 김기영 감독의 불교영화 《파계》에서 어린 비구니 역할로 삭발과 전라노출을 감행하며 연예계에 전격 데뷔하였다.[2]

1970년대 하이틴 영화 붐의 중심

당시 1970년대는 검열과 가위질, 금지곡으로 대변되는 대중문화 암흑기였고 10대들이 서서히 영화, 음악테이프 등을 소비하기 시작하면서 대중문화의 주요한 소비층으로 떠오르기 시작한 시기이기도 하다.[3] 이러한 시대적 배경과 대중문화 시장의 세력판도 변화로 인해 1970년대에는 고교생을 주인공으로 전면에 내세운 고교생 영화가 흥행을 주도하기 시작하였다. 임예진은 앳되고 순수한 외모로 여학생이 등장하는 학원물 드라마·영화의 여주인공은 독점하다시피했고 10대 학생들의 전폭적인 환호로 출연작품마다 흥행 대박 행진을 이어가며 '임예진 신드롬'을 일으켰다.[4]

특급 아이돌 스타로 승승장구

1975년 김응천 감독의 《여고 졸업반》에서 선생님을 사랑하는 여고생으로 출연하였고 그 해 대종상영화제에서 신인장려상을 수상받았다.[5] 이어 1976년 열차로 통학하는 청소년들의 사랑과 우정을 그린 《진짜 진짜 잊지마》에서, 청순한 여고생 주인공으로 이덕화와 열연해 함께 스타덤에 올랐다. 8만여 명의 관객이 극장을 찾아 관객 수 2위를 차지하는 엄청난 대성공으로 《진짜 진짜 미안해》, 《진짜 진짜 좋아해》등 영화 ‘진짜진짜’ 시리즈를 성공시켜 검열 심한 유신체제 아래 TV보급 확산으로 침체기에 빠져있던 영화계에 단비를 내려주는 동시에 최고의 하이틴스타로 입지를 굳혔다.[6] '진짜진짜 시리즈'의 성공으로 《정말 꿈이 있다구》, 《소녀의 기도》, 《이런 마음 처음이야》, 《아무도 모를꺼야》 등 소녀취향 물씬 풍기는 제목의 임예진 주연 하이틴영화들이 쏟아져 나왔다.[7]

하이틴 스타의 뒤안

1977년 이후 엇비슷한 하이틴 영화가 반복되고, 하이틴장르가 우수영화 선정에서 제외되면서 하이틴 영화의 제작과 인기가 시들해지자, 임예진도 성인 연기자로 변신을 모색한다.[8] 1979년 대학생이 된 뒤, 신성일과 함께 주연한 영화 《땅콩 껍질 속의 연가》에서 이미지 변신을 위해 본격적인 성인연기를 펼쳤으나 황색 저널리즘의 자극적인 여론몰이와 깨끗한 소녀 이미지만을 소구하던 대중들의 질타에 상처를 입고 1980년 이후 영화계를 떠나게 된다.[9] [10] 이후, 한동안 공백기를 가지다 TV와 라디오 등 다른 매체로 옮겨 활동을 하였다. 하이틴 이미지가 너무 강해서 성인 배우로 도약하는데 있어 어려움을 겪었고 1980년대 초부터 중반까지 배우로서 슬럼프를 겪었다. 1980년 MBC 드라마 《알뜰 가족》을 찍었을때는 유인촌의 아내 역으로 출연한 것에 대해 사람들이 '집나온 여고생을 신부로 앉히면 어떡하냐'며 방송사를 세차게 비난하였고 결국 드라마는 조기종영되고 말았다.[11]

작가 김수현과의 인연

작가 김수현이 집필한 드라마에 수차례 출연하여 소위 '김수현 사단'의 일원이라 할만큼 연이 깊다. 출연한 드라마로는 1981년 MBC사랑합시다》, 1982년 MBC어제 그리고 내일》, 1983년 MBC사랑과 진실》, 1987년 MBC사랑과 야망》, 1994년 SBS작별》, 2012년 JTBC무자식 상팔자》가 있다. 1994년 SBS작별》 출연 당시 임예진이 맡은 역할은 파리에서 우연히 만난 대학병원 의사 신욱(한진희)과 하룻밤 불륜을 맺은 뒤, 그가 서울에 돌아와 자신을 외면하자 가택침입 등 엽기적인 방법으로 그와 그의 가족을 협박하는 정신이상자 '송춘희'로 기존 임예진의 이미지에 완전히 반하는 파격적인 악역이었다.[12] 특히 '식칼 난동'장면은 지존파 사건으로 사회전체가 충격에 빠져있는 가운데 과도한 폭력장면을 내보냈다며 방송심의위원회와 시청자들의 공분을 샀다.[13] 2010년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에서 처음으로 도전한 악역인데 연기를 못해서 SBS 드라마 《작별》에서 중도하차 당했다고 고백한 일화가 있다.[14]

버라이어티 스타로 제2의 전성기

29세이던 1989년, '평범한 샐러리맨과 결혼해 친구들 중 제일 먼저 학부모가 되는 게 꿈’이었다는 바람대로 자신이 만날 수 있는 유일한 샐러리맨이었다는 방송국 PD(MBC 드라마제작국 PD 최창욱)와 결혼하였다.[15] 교제 당시에는 임예진이 출연한 어린이 프로의 조연출이었다고 한다.[16] 2000년대 후반부터는 MBC세바퀴》등의 예능에서 친근하고 코믹한 푼수 아줌마 캐릭터로 활약하기도 했다.[17] 마릴린 먼로를 시작으로 투애니원의 산다라 박, 브라운아이드걸스의 나르샤, 세일러문, 김연아 등 망가짐을 불사하는 파격적인 패러디로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하였고, 2009년 MBC 방송연예대상 버라이어티 부문 우수상을 차지하였다.[18]

출연작[편집]

드라마[편집]

영화[편집]

주연
조연

공연[편집]

  • 2010년 뮤지컬 《진짜 진짜 좋아해》 ... 신장미 역

뮤직 비디오[편집]

예능 프로[편집]

라디오
  • TBC라디오 《이덕화 임예진 쑈》 (1978~79년)
  • MBC라디오 《송창호 임예진 청춘만세》 (1980~81년)
  • MBC라디오 《정오의 희망곡》(1980년~84년)

수상[편집]

홍보대사[편집]

  • 2009년 바로 찧어서 바로 먹기 운동 홍보대사

주석[편집]

  1. 임예진 "라이벌은 장미희·유지인·정윤희" 《마이데일리》, 2008년 8월 13일
  2. 원조 국민 여동생` 임예진, 영화 `비밀애` 캐스팅 《매일경제》, 2009년 7월 21일
  3. 임예진, 정말 10대의 우상 스타? 진짜! 《마이데일리》, 2008년 8월 6일
  4. 영화 5편 겹치기 출연…인기 ‘몸살’ 《동아일보》, 2011년 3월 1일
  5. 아이콘, 그때 그 시절 교복영화를 추억함 《스포츠경향》, 2012년 4월 30일
  6. 다시보는 선데이서울‘하이틴 우상’ 임예진 《서울신문》, 2007년 5월 27일
  7. 1976년 스크린의 샛별은 누구였을까 《인터뷰365》, 2009년 2월 20일
  8. 한국의 여우 그들을 말한다(5) 임예진 《경향신문》, 2008년 12월 3일
  9. 임예진 "30년만에 하는 독특한 캐릭터에 흥분" 《세계일보》, 2005년 12월 4일
  10. 임예진몸값 “스포츠신문 외설적 의도 제목 때문에 영화계 떠났다” 《헬스코리아뉴스》, 2008년 12월 1일
  11. '원조 여동생' 임예진, "나도 아역 슬럼프 겪었다" 《스포츠서울》, 2006년 9월 15일
  12. ‘김수현표 악녀’ 그때그때 달라요! 《스포츠경향》, 2007년 6월 19일
  13. SBS <작별> `식칼 난동'장면에 비난 비등 《연합뉴스》, 1994년 9월 28일
  14. 악녀’ 그때그때 달라요! 《스타뉴스》, 2010년 5월 6일
  15. 임예진 "30년만에 하는 독특한 캐릭터에 흥분" 《세계일보》, 2005년 12월 4일
  16. 임예진, PD남편과 러브스토리 공개 《조이뉴스24》, 2006년 3월 29일
  17. '예능에 살고, 예능에 죽는다'…예능다크호스 급부상 《스포츠서울》, 2008년 11월 17일
  18. '우수상' 임예진, '세바퀴'로 버라이어티 '우뚝' 《TVREPORT》, 2009년 12월 29일

바깥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