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철갑함 후소 (1878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후소 호
Japanese ironclad Fusō.jpg

철갑함 후소 호(일본어: 扶桑)는 일본제국 해군철장갑 전함이다. 영국 런던사무다 브라더스의 조선소에서 건조되었다. 훗날의 유명한 해군 제독인 도고 헤이하치로가 건조에 관여하였다. 1878년 취역하였다. 1914년 취역한 전함 후소 호(1914)와는 다르다.

1881년 일본 요코하마일본제국 측에 인도되었다. 제1차 청일전쟁황해해전에 참여하였다. 2명의 승조원이 죽고 12명이 다쳤다.

1897년 10월 29일 시코쿠 근처 이요 해안에서 높은 파랑을 이유로 순양함마츠시마(松島)와 충돌한 후 침몰하였다. 함장 우류 소토키치는 그 사고의 책임을 물어 3개월간 영창에 보내졌다.

다음 해 1898년 3월 21일, 다시 띄워지면서, '후소 호'는 2등 전함으로 재분류되었다. 크루프 대포를 장착하였다. 수리는 1900년까지 계속되었다.

후소 호는 1904년-1905년 러일전쟁에도 참여하였다. 뤼순 봉쇄 작전에 참여하였고, 쓰시마 해협 척후 작전을 수행하였다.

1905년 12월 11일 낡을대로 낡아서, 러일전쟁 직후 2등 해안 경비함으로 강등되었다. 1908년 4월 1일 공식적으로 퇴역하였다. 1910년에 파기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