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국회도서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국립국회도서관 도쿄본관

국립국회도서관(일본어: 国立国会図書館 (こくりつこっかいとしょかん) 고쿠리쓰콧카이토쇼칸[*])은 일본입법부국회에 속하는 국가 기관으로 국회의 입법 활동을 보좌하는 것을 주된 목적으로 하는 의회 도서관이다. 동시에 법정 납본(納本) 도서관으로 일본 유일의 국립 도서관의 기능을 겸하고 있어 행정 사법 부문 및 일본 국민에 대한 서비스도 실시하고 있다. 시설은 일본 국립국회도서관법에 의거해 설립되었으며 1948년 개관하였다. 두 개의 중앙 도서관과 여러 지부 도서관으로 구성되어 있다. 도쿄 본관에는 국회 분관이 있으며, 지부 도서관으로는 국제 어린이 도서관 외에 대법원 도서관이 있다.

중앙 도서관[편집]

지부 도서관[편집]

장서[편집]

2009년도 말의 통계에 의하면, 국립국회도서관의 소장 자료는 도쿄본관, 간사이관, 국제어린이도서관의 합계로 도서 9,496,680 권, 잡지 9,307,722 권, 신문 4,393,611 점으로, 그 밖에 마이크로필름이나 지도, 악보, 영상 자료, 녹음 자료, 자기 기록 자료, 회화·사진, 점자 자료 등 도서 형태 이외의 자료를 13,419,286 점 소장하고 있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