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시티익스프레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ICE 3
프랑스벨기에를 이어갈 예정인 벨라로 D

인터시티익스프레스(InterCityExpress), 약칭 이체에(독일어: ICE [iːtseːˈʔeː][*])는 독일 철도(Deutsche Bahn)에서 운영하는 고속철도이다.

일반 현황[편집]

ICE의 로고

독일의 주요 도시들을 연결하며, 유럽 주요 도시를 운행하는 유로시티도 있다. 전용열차는 독일의 지멘스 AG와 캐나다의 봄바디어(회사)가 제작하고 있다. 최고시속 300km(최신형 'ICE 3'기준)까지 낼 수 있다. 1998년 에세데역 전후 구간에서 발생한 결합형 철제윤축 파손으로 인한 대형사고에도 불구하고, 세계에서 가장 안전한 고속철도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일체형 철제윤축으로의 전환[편집]

ICE 운행 초기에는 철제윤축을 하나짜리로 찍어낸 일체형 철제윤축을 사용했으나 열차 설계의 오류로 진동과 소음이 엄청났다. 이를 수정하고 열차를 다시 제작하기에는 돈과 시간이 엄청나게 들기 때문에 열차의 윤축을 하나짜리 철제윤축을 반토막내거나 또는 완전히 서로다른 반쪽짜리 철제윤축을 하나로 결합하고 테이핑하듯 고정한 결합형 철제윤축으로 바꾸어 ICE 열차들의 고질적인 문제인 진동과 소음을 어느정도 감소시켰다. 결합형 철제윤축은 언제 어디서 어떤식으로 이 테이핑하듯 한 결합이 떨어져나갈지 모르기 때문에 관리가 조금만 부실해도 대형사고가 발생하는데, 1998년 6월 3일 독일 에세데 역(驛) 전후 구간에서 테이핑한 결합이 풀려버리면서 열차가 탈선, 101명이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하였다. 이 사고 이후 열차들의 윤축을 다시 과거와 같은 일체형 철제윤축으로 모두 교체되었다.

운행[편집]

독일 종단 노선[편집]

ICE의 노선

2007년 현재 북부와 남부지역을 연결하는 핵심노선은 6개가 있으며, 그 주요 기착도시는 다음과 같다.

독일 횡단 노선[편집]

동부와 서부지역을 연결하는 핵심노선은 3개가 있으며, 그 주요 기착도시는 다음과 같다.

독일 기타 노선[편집]

9개의 핵심노선 외에, 독일 주요 도시들을 연결하는 중거리 노선들은 다음과 같다(2007년 6월 10일 기준).

독일 단거리 노선[편집]

위 5개 노선들은 짧은 거리에 위치한 중심도시들을 연결하며, 이용빈도가 매우 높다.

이체에 스프린터[편집]

'이체에 스프린터'(ICE-Sprinter)는 아침과 저녁의 출퇴근 시간대에 독일의 대도시만을(중소도시는 무정차)연결하는 초고속 급행열차이다.

국제 노선[편집]

몇몇 노선은 주요 노선과 갈라져 인접한 국가로 연결된다.

같이 보기[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