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인민군 총참모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조선인민부 총참모부(朝鮮人民軍 總參謀部)는 형식상 인민무력부의 부서이다. 인민무력부장의 지시를 받지 않고, 국방위원회의 직접 지시를 받는다. 미국 한국의 합참의장이 대통령의 직접지시를 받아 삼군을 지휘하는 것과 유사하다. 중국, 러시아의 총참모장이 미국의 합참의장을 만나는 뉴스가 종종 보도된다.

인민무력부장이 해외방문을 하면 총참모장이 국방부를 총괄한다. 인민무력부의 국장들은 모든 보고서를 인민무력부장과 별도로 총참모장에게도 제출한다. 삼성장군인 중장 위에 상장, 대장, 차수가 있는데, 대장이 차수로 승진하면 총참모장 임명이 점쳐진다.

총참모부 산하에 10여개 지상군 군단, 4개 기계화군단, 1개 전차군단, 2개 포병군단, 평양방어사령부, 해군사령부, 공군사령부 및 기능 참모조직들을 직접 지휘하며, 대남 공작업무를 맡은 정찰국, 작전국, 감찰국, 군사훈련국, 경보교도지도국 등도 관장한다.

총참모부 대변인은 수시로 방송에 나와 대남협박을 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북한군부가 언론에 나와 협박을 했다고 하면, 총참모부 대변인이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