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경왕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인경왕후
세자빈
재위 1670년 ~ 1674년
전임자 빈궁 김씨(명성왕후)
후임자 빈궁 심씨(단의빈, 단의왕후)
왕비
재위 1674년 ~ 1680년
전임자 명성왕후
후임자 인현왕후
별명 왕세자빈
배우자 숙종
자녀 조졸 공주 2명
부모 김만기 / 서원부부인 한씨
출생 현종 2년(1661) 9월 3일
회현방(會賢方) 사저
사망 숙종 6년(1680) 10월 26일
경덕궁(경희궁) 회상전(會詳殿)
능묘 서오릉 익릉

인경왕후 김씨(仁敬王后, 1661년 10월 25일(음력 9월 3일) ~ 1680년 12월 16일(음력 10월 26일))는 조선의 왕 숙종의 정비이다. 본관은 광산(光山), 시호광렬효장명현선목혜성순의인경왕후(光烈孝莊明顯宣穆惠聖純懿仁敬王后). 광성부원군 김만기와 서원부부인 한씨의 딸이다. 그녀의 사후에 숙종의 계비가 되는 인현왕후와는 친·인척간이다.

생애[편집]

1670년 10세 때 세자빈에 간택되어 의동별궁에 들어갔으며, 다음해 음력 3월, 책봉되었다. 1674년 현종이 승하하고, 숙종이 즉위를 하자 왕비가 되고 1676년 16세의 나이로 정식으로 왕비에 책봉되었다. 두 명의 공주를 낳았으나 모두 일찍 죽었다.

1680년 음력 10월, 발병 8일 만에 천연두로 20세의 젊은 나이로 승하했다. 그러나 젊은 나이에 승하한 인경왕후와 오랫동안 아이를 가지지 못하는 인현왕후 때문에 인현왕후를 중심으로 하는 서인과 희빈 장씨를 중심으로 하는 남인이 대립하는 계기가 되어 후일 인현왕후가 폐위되는 기사환국갑술환국 등 조선 역사의 비극을 초래하게 된다.

능묘[편집]

무덤은 서오릉 중 하나인 익릉(翼陵)이다. 경기도 고양시 용두동에 있으며, 1970년 5월 26일 사적 제198호로 지정되었다. 숙종 연간에는 왕릉의 능제를 단순화하고 석물을 간소하게 제작하도록 명하였으나, 그 이전에 만들어진 능묘이므로, 《국조오례의》의 제도를 따르고 임진왜란 이후의 양식을 나타내고 있다.[1]

가족 관계[편집]

  • 조부 : 생원 증 영의정 광원부원군 충정공 김익겸(生員 贈 領議政 光源府院君 忠正公 金益兼, 1615~1637)
  • 조모 : 선조 서차녀 정혜옹주의 손녀이며 윤지(尹墀, 1600~1644)의 딸 정경부인 해평 윤씨(貞敬夫人 海平 尹氏, 1617~1689)
    • 아버지 : 영돈녕부사 광성부원군 증 영의정 문충공 김만기(領敦寧府事 光城府院君 贈 領議政 文忠公 金萬基, 1633∼1687)
  • 외조부 : 옥천군수 증 좌찬성 한유량(沃川郡守 贈 左贊成 韓有良, 1603~1656)
  • 외조모 : 이조판서 이경헌(吏曹判書 李景憲)의 딸 증 정경부인 덕수 이씨(贈 貞敬夫人 德水 李氏, 1605~1684)
    • 어머니 : 서원부부인 청주 한씨(西原府夫人 淸州 韓氏, 1634∼1660)
      • 오빠 : 광은군 경헌공 김진구(光恩君 景獻公 金鎭龜, 1651∼1704)
      • 오빠 : 좌참찬 증 영의정 문청공 김진규(左參贇 贈 領議政 文淸公 金鎭圭, 1658∼1716)
    • 시아버지 : 제18대 현종대왕(顯宗大王, 1641~1674, 재위 1660~1674)
    • 시어머니 : 명성왕후 김씨(明聖王后 金氏, 1642~1684)
      • 남편 : 제19대 숙종대왕(肅宗大王, 1661~1720, 재위 1674~1720)
        • 장녀: 공주(1677. 음력 4.27[2]~1678 윤 3.13[3])
        • 차녀: 공주(1679. 음력 10.23[4]~1679)

인경왕후를 연기한 배우[편집]

같이 보기[편집]

주석[편집]

  1. 익릉
  2. 《승정원일기》숙종 3년 4월 27일 (계유) 원본259책/탈초본13책 (12/19)
  3. 《승정원일기》숙종 4년 윤3월 13일 (계축) 원본264책/탈초본14책 (18/34)
  4. 《승정원일기》숙종 5년 10월 23일 (갑신) 원본273책/탈초본14책 (6/18)


전 임
명성왕후
조선 역대 왕후
1674년 ~ 1680년
후 임
인현왕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