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십사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이십사사
이름 저자 권수
사기 전한·사마천 130
한서 후한·반고 100
후한서 유송·범엽 120
삼국지 서진·진수 65
진서(晉書) ·방현령 130
송서 ·심약 100
남제서 양·소자현 59
양서 당·요사렴 56
진서(陳書) 당·요사렴 36
위서 북제·위수 114
북제서 당·이백약 50
주서 당·영호덕분 50
수서 당·위징 85
남사 당·이연수 80
북사 당·이연수 100
구당서 후진·유후 200
신당서 ·구양수 225
구오대사 송·설거정 150
신오대사 송·구양수 74
송사 ·토크토 496
요사 원·토크토 등 116
금사 원·토크토 등 135
원사 ·송렴 210
명사 ·장정옥 332
신원사* 중화민국·커샤오민 257
청사고* 중화민국·자오얼쑨 536
v  d  e  h

이십사사(二十四史)는 중국에서 정사(正史)로 인정받는 역사서 24종의 통칭이다. 다음 왕조에서 정사로 인정받은 것만을 모은 것으로 동아시아 역사 연구에 중요한 사료로 널리 인정받고 있다.

중화민국에서 《원사》를 고쳐 쓴 《신원사》 또는 청나라의 역사를 엮은 《청사고》를 합해 이십오사라 부르기도 한다. 또는 두 책을 모두 합쳐서 이십육사라 부르는 사람도 있다.

이십사사 가운데 《사기》, 《한서》, 《후한서》, 《삼국지》를 통틀어 전사사(前四史)로 부른다.

개요[편집]

이십사사는 청나라건륭제에 의해 결정되었다. 중화민국에 이르러 원래 역사를 수정한 《신원사》가 편찬되고 정부에 의해 정사에 추가되어 《이십오사》가 되었다. 그러나 《신원사》 대신 시기에 편찬된 《청사고》를 추가하여 이십육사라고 하는 경우도 있어 그 호칭이 일정하지 않다.

또한 제2차 세계 대전 이후 1961년중화민국 정부(중국 국민당)에 의해 청사고를 개정하여 정사로 펴낸 《청사》(淸史)가 편찬 되었으나, 베이징중화인민공화국 정부(중국 공산당)는 책은 중국 국민당의 사관에 의해 《청사고》를 개악한 것으로 규정하여 그 존재 가치를 인정하고 있지 않다. 중국은 국가 정사 편찬위원회를 출범하여 자체적인 《청사》를 편찬 중에 있으며, 2013년 완성을 예정하고 있다.

읽을거리[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