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복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이성복
225px
출생 1952년
경상북도 상주
직업 작가, 교수
국적 대한민국 대한민국
장르

이성복(李晟馥, 1952년 ~ )은 대한민국의 시인이다.

경상북도 상주에서 태어나 서울대학교 불어불문학과를 졸업했다. 동 대학원에 진학하여 1982년 〈Baudelaire에서의 현실과 신비〉로 석사학위를, 1990년 〈네르발 시의 易學的 理解〉로 문학박사학위를 취득했다. 1977년 계간 《문학과 지성》 겨울호에 〈정든 유곽에서〉를 발표하며 작품 활동을 시작했다. 계명대학교 불어불문학과 교수(1984~1998)를 거쳐 현재 계명대학교 문예창작학과 교수(1998~)이다.

1982년 2회「김수영문학상」, 1990년 4회「소월시문학상」, 2004년 12회「대산문학상」, 2007년 53회「현대문학상」, 2014년 11회「이육사시문학상」을 수상했다.

저서[편집]

시집[편집]

산문집[편집]

  • 《나는 왜 비에 젖은 석류 꽃잎에 대해 아무 말도 못 했는가》 (문학동네, 2001)
  • 《네 고통은 나뭇잎 하나 푸르게 하지 못한다》(문학동네, 2001)
  • 《오름 오르다》 (현대문학, 2004)
  • 《타오르는 물》 (현대문학, 2011)

참고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