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세 (영화 감독)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이명세(1957년 8월 20일 ~ )는 대한민국영화 감독이다. 서울예전 영화과를 졸업하고 1979년 영화계에 입문했다. 여러 감독의 영화에서 조감독을 맡다가 1988년 영화 《개그맨》으로 감독 데뷔했다. 장난스럽거나, 지나치게 세련된 영상을 추구하는 스타일리스트로 알려져 있다.

1990년 두 번째 영화 《나의 사랑 나의 신부》가 흥행에 성공하였으나, 이후 계속 흥행에 실패하다가 1999년 형사물을 미려한 스타일로 그려낸 《인정사정 볼 것 없다》로 다시 주목을 받았다. 이 영화는 국내외 비평가들에게 호평을 받았으며 흥행에도 성공한다. 그 후 미국 영화계로 진출하여 감독 데뷔를 위한 작업을 준비했으나, 이렇다할 결과물은 내지 못한 채 한국으로 돌아와서 《형사 Duelist》를 감독한다.

학력[편집]

작품[편집]

수상[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