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도 (병법)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육도(六韜)는 중국의 대표적인 병법서로, 무경칠서 중의 하나이다. 삼략과 같이 병칭된다. 도(韜)는 검이나 활등을 넣는 봉투의 의미이다. 문도(文韜), 무도(武韜), 용도(龍韜), 호도(虎韜), 표도(豹韜), 견도(犬韜) 등 6권 60편으로 완성되어, 모든 편목이 태공망 강상(太公望姜尙)이 주 문왕, 무왕에 병법을 전수하는 내용으로 구성되어 있다.

개요[편집]

선진(先秦)의 고서(古書) 육도는 송나라 시대에 간행된 송간행본이 통용으로 보급되었지만, 한서예문지(漢書藝文志) 병서략(兵書略)에 육도의 이름이 보이지 않고, 수서경적지(隋書經籍志) 병가(兵家)에 그 육도의 이름이 적혀 있다. 이 때문에 요제항(姚際恒)은 고금위서고(古今偽書攷)에서 진한 이후의 위작이라고 논하고 있다. 그러나, 1972년 발굴된 은작산 한나라 무덤에 출토된 죽간에 문도, 무도, 호도등 일부만 남아 있는 편목이 발견되어 전한 전반기 기원전 2세기에는 이미 유포된 것으로 판명되었다. 육도는 전국시대에 저작되었다는 설이 가능성이 높다고 여겨진다.

한나라 건국 공신인 참모 장량이 황석공에게 양도했다고 하는 서적이기도 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