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본랏차타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우본의 야시장

우본랏차타니(타이어: อุบลราชธานี)는 타이 이산 지방 남동부에 있는 도시이다. 줄여서 우본(อุบล ฯ)이라고도 한다. 이름은 '연꽃이 만개한 왕의 땅'을 의미한다. 우본은 우본랏차타니 주의 행정 중심이다. 우본의 2000년 인구는 106,552명이다.

역사[편집]

도시는 18세기 후반의 딱신 왕의 치세 때 비엔티안의 시리분산 왕으로부터 도망 온 타오캄퐁(เท้าคำผง)에 의해 세워졌다. 이후 타오캄퐁은 '프라빠툼웡사'로 임명되었고 우본랏차타니 최초의 지배자가 되었다. 1792년에 우본랏차타니는 주가 되었고 또한 몬톤 이산의 행정 중심 역할을 했다. 1972년까지 우본랏차타니 주는 타이에서 가장 큰 주였다. 1972년에 야소톤 주, 1993년에 암낫차른 주가 분리되어 현재는 5번째로 큰 주이다.

우본랏차타니는 문 강의 북쪽 기슭에 놓여있다. 강의 남쪽 기슭은 사실상 도시로 편입된 와린참랍(줄여서 와린)의 교외가 차지하고 있다.

우본은 2차 대전 때 일본군이 노동력 징발을 위해 방콕에서부터 와린까지 철도를 부설하면서 크게 성장하였다. 베트남 전쟁 때 미군은 도시에 우본 왕립 타이 공군기지를 건설했다. 현재는 군민양용의 공항이 되어있다.

라오족의 영향은 도시의 종교 건축물을 통해 나타난다.

교통[편집]

우본 기차역

공항[편집]

철도[편집]

방콕의 중앙역인 후아람퐁 역에서 출발하는 북동부 철도의 종점이다.

교육[편집]

우본랏차타니 대학교

축제[편집]

우본은 해마다 7월에 개최되는 우본랏차타니 양초 축제로 유명하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