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 바이닝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오토 바이닝거

오토 바이닝거(Otto Weininger, 1880년 4월 3일 ~ 1903년 10월 4일)는 오스트리아의 사상가로 에서 태어났다. 1902년 빈 대학을 졸업하고, 다음해에 졸업 논문을 발전시킨 《성과 성격》을 발표한 후 이탈리아를 여행하고 돌아와서 자살하였다. 그 책은 플라톤, 칸트, 기독교를 사상적 배경으로 한 철학심리학의 견지에서 주로 여성 문제를 다룬 것으로, 여성부정(女性否定)의 표현이 도처에 보이나 그 자신은, 알 만한 사람은 긍정(肯定)하지 않을 수 없을 것이라고 주장하였다. 또한 여성의 본질은 성에 대한 집착이며, 남자 동성애자 또한 심리적으로 여성형이기에 같다라고 주장하고 성으로부터의 자유를 주장, "자신에게 정직한 사람은 그 누구도 인류가 종족 유지를 계속해야 한다 느끼지 않는다"라 주장한다. 그리고 "유대인은 여성성과 완전히 섞여 있다 말하고 가장 남성적인 유대인은 가장 덜 남성적인 아리안인보다 덜 남성적이다"라 주장했다. 히틀러는 디트리히 에크하르트가 자기 일생중 딱 한명의 좋은 유대인으로 그를 뽑았다 말했다고 알려진다. 아이러니하게도, 그는 동성애자고, 유대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