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타키 촌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오타키 촌의 위치

오타키 촌(일본어: 王滝村)은 나가노 현 남서부에 위치하는 기소 군의 촌이다. 온타케 산의 기슭에 위치한다. 면적은 310.86km²이고 인구는 2009년 11월 1일 기준으로 966명이다.

예부터 임업이 번창하고 "기소 편백"으로 알려졌다. 이것은 일본 3대 아름다운 숲으로 꼽히고 있다. 옛날에는 벌채한 편백을 이카다로 강을 이용한 수운의 방법으로 아게마쓰 정의 제재소까지 옮겼다. 댐의 건축으로 수운을 할 수 없게 되어 버렸지만 대신에 운반 수단으로서 기소 삼림철도가 정비되었다. 기소 삼림철도는 목재의 운반 뿐만이 아니라 주민의 다리 역할을 해왔다.

특히 오타키 강의 안쪽(상류부)의 기소 편백은 그 품질이 높아 에도 시대부터 벌채가 보호되어 왔다. 1970년경은 1개당 10만엔 이상의 가치가 있어 고급 재목으로서 알려졌다. 또한 이세 신궁의 건축재로서 사용되었다.

인접하는 자치체[편집]

역사[편집]

  • 1504년 - 시나노 국 지쿠마 군 오타키 촌이 성립해 있었다는 기록이 남아 있다.
  • 1868년 - 이 해까지 시나노 국 지쿠마 군 다키고시 촌을 편입하고 있었다.
  • 1871년 8월 29일 - 폐번치현에 의해 나고야 번에 속하고 있던 시나노 국 지쿠마 군 오타키 촌은 그대로 나고야 현에 속했다가 12월 31일(11월 20일)에는 시나노 국에 속하는 다른 나고야 현 정촌과 함께 이나 현 등과 합병해 지쿠마 현에 속하였다.
  • 1876년 8월 21일 - 지쿠마 현의 시나노 국 부분이 나가노 현에 편입되면서 나가노 현 지쿠마 군 오타키 촌이 되었다.
  • 1879년 1월 14일 니시치쿠마 군 성립으로 니시치쿠마 군 오타키 촌이 되었다.
  • 1968년 5월 1일 - 니시치쿠마 군이 기소 군으로 변경되면서 현재에 이른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