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스기 사카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오스기 사카에
일본어: 大杉 栄 (おおすぎ さかえ)

출생 1885년 1월 17일
일본 일본 마루가메 시
사망 1923년 9월 16일
일본 일본 도쿄 시
사인 암살
국적 일본 제국 일본 제국
직업 사상가,노동운동가

오스기 사카에(일본어: 大杉 栄 (おおすぎ さかえ), 1885년 ~ 1923년)은 일본 다이쇼 시대의 대표적인 노동운동가이다.

육군 보병 소좌였던 아버지의 영향으로 나고야의 육군유년학교에 입학하지만 동료와 다툰 일로 퇴교를 당했다. 어학에 재능을 보인 그는 이후 도쿄 외국어학교 프랑스어과에 진학했는데, 그곳에서 아나키스트들과 사귀며 고토쿠 슈스이사카이 도시히코 등이 세운 헤이민샤에 참여해 사회주의자로서 활동을 시작했다. 22세때 '전차 요금 인상 반대운동'을 벌여 감옥에 수감된 이후 3년간 모두 다섯 차례 복역했는데, 감옥에 드나드는 동안 독일어,러시아어,스페인어,에스페란토어를 섭렵했고, 이후 에스페란토어 학교를 열어 아시아 아나키스트들에게 에스페란토어를 가르치기도 했다. 1921년~1922년 일본 사회주의 진영 내부에서 아나르코생디칼리슴파와 볼셰비즘파의 사상적 대립인 '아나르코-볼셰비키 논쟁'이 벌어졌을 때에는 볼셰비즘파와 격렬하게 대립했다. 세계 각지를 돌아다니며 러시아인,베트남인,중국인,아프리카인들과 교류하며 국제 연대를 꾀했던 그는 한국의 독립운동가들인 이동휘여운형등 조선의 주요 인물을 직접 만나 국제연대를 꾀했다. 나아가 박열등이 조직한 '흑도회'라는 아나키즘 단체를 만드는 데 후원해 힘썼으며, 베트남의 독립운동가 호치민과도 연대하기도 했다.

1923년에는 중국인 이름으로 프랑스 파리에 입국하여 노동절 집회 참가 도중 체포당해 곧바로 추방당했다. 그 해 9월, 간토 대지진이 일어났을 때 아내 이토 노에와 조카와 함께 헌병 대위 아마카스 마사히코에게 살해당했다.

참고 문헌[편집]

  • 오스기 사카에 (2005년 6월 30일). 《오스기 사카에 자서전》. 실천문학사. ISBN 978-89-392-0515-4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