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탕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오리탕은 한국 요리 중 탕 요리로서, 오리를 다양한 채소와 함께 끓인 음식이다. 조리법은 지역과 기호에 따라 다양하지만, 기본적으로 오리탕은 맑은 국물 음식이다. 매운탕처럼 고춧가루가 들어가 얼큰한 맛이 나는 오리탕도 있다.[1] 또한, 들깻가루를 넣어 국물이 걸쭉한 오리탕도 있다.[2]

오리탕은 경기도전라남도, 특히 광주광역시의 향토음식이다. 광주 북구에 위치한 유동 골목에는 오리탕을 판매하는 음식점이 20여개 위치하고 있다.[2]

함께 보기[편집]

주석[편집]

  1. "얼큰한 오리탕에 더위 싹~", 《중도일보》, 2006년 7월 21일 작성.
  2. "높고 낮음으로 산을 헤아리지 말라! 광주 무등산에 가다", 《이데일리》, 2009년 2월 5일 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