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르키에테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오르키에테의 전형적인 형태 속이 오목하다

오르키에테(이탈리아어: Orecchiette, 단수: orecchietta)는 집에서 만든 파스타의 형태로 풀리아 주이탈리아 남부 지방에서 유래했다. 그 이름은 작은 귀처럼 속이 오목한 데서 유래했다. 이탈리아어에서 orecchio라는 단어가 귀를 의미하여 어미 'etto' 는 작은 크기를 의미한다. 타란토에서는 recchietedd 혹은 chiancaredd로 부르기도 한다. 중국 요리에서는 비슷하게 생긴 면을 고양이의 귀로 보아 마오얼둬(猫耳朵)라고 부른다.

오르키에테는 보통 크기가 2cm 정도 되며 가운데가 더 얇고 끝으로 갈수록 더 두꺼워져 표면이 거칠다. 다른 가정식 파스타처럼 오르키에테는 메밀가루와 물, 소금으로 만들지만 달걀은 거의 쓰지 않는다.

지역 향토 음식에서는 야채와 같이 조리하여 라피니나 브로콜리를 쓰기에 이름을 cime di rapa라고 부른다. 이탈리아 요리책 Il cucchiaio d'argento(은수저)에서는 오르키에테가 야채 소스에 제격이라고 적혀 있다.

남부 이탈리아에서는 여성들의 경우 노소를 가리지 않고 봄이 되면 밖의 테라스에서 반죽을 만들어 작은 튜브처럼 잘게 썬다. 그 다음에 도구를 이용해 넓게 편 다음 오른쪽 엄지 손가락으로 눌러 펴 바른다. 그러면 파스타 면이 오목해지면서 도넛 가운데가 뚫리기 직전의 형태가 된다. 반대로도 비슷하게 손으로 눌러서 양쪽을 손질하면 끝이 더 두꺼워지고 가운데는 얇아진다.

유래[편집]

오르키에테는 프랑스의 프로방스 지방에서 유래한 것으로 추측된다. 중세에도 그 지역에서는 비슷한 종류의 파스타가 생산되어왔다. 디스크처럼 가운데는 거의 비어있는 파스타의 도우 형태는 가뭄에도 사람들이 끼니 해결을 하기 위해 얇고 도넛과 비슷한 형태로 만들어졌다. 긴 항해를 해야 했던 배의 경우에도 가볍고 손이 많이 가지 않는 오르키에테를 다량 가지고 다녔다. 현재의 이름으로 정착된 것은 이탈리아 풀리아 주 대부분을 프랑스의 앙주가 점령하면서 들여온 것으로 추측된다.

바깥 고리[편집]

조리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