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연방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영국 연방
영어: Commonwealth of Nations
Commonwealth of Nations.svg
수도 런던
최대도시 런던
정치
공용어 영어
정부 형태 연방
여왕 엘리자베스 2세
역사
연방(53개국) 1926년 11월 19일 밸푸어 선언
1931년 11월 11일 연방 수립
지리
면적 29,958,050km² (1 위)
인구
2015년 어림 2.328억명 (1위)
인구 밀도 75명/km²
경제
GDP(PPP) 2015년 어림값
 • 전체 $10.450조
 • 일인당 $4,446 (132위)
통화 영국 파운드

영국 연방(英國聯邦, 영어: Commonwealth of Nations 코먼웰스 오브 네이션스[*][1])은 영국 본국과 함께 캐나다, 오스트레일리아, 뉴질랜드 등 옛날 영국의 식민지였던 53개의 국가(1개국은 특별 회원국)로 구성된 국제 기구이다. 줄여서 영연방(英聯邦)이라고도 한다.

역사[편집]

16세기 후반 엘리자베스 1세 여왕 치세에 영국은 지리상 신발견의 대항해에 동참하여 식민지 제국을 만들었다. 18세기에는 캐나다를 통일하여 대영제국의 식민지로 확정했으며 1788년 죄수들을 시드니에 유배시켜 오스트레일리아 식민지화의 기반을 닦았다. 1600년동인도 회사를 세운 인도는 1877년 빅토리아 여왕인도 황제로 즉위하여 단순한 식민지가 아닌 동군 연합의 성격을 가미시켰다. 1867년 캐나다가 자치령으로 승격된 이래 오스트레일리아, 뉴질랜드 등이 자치령이 되어 영국 국왕에 충성한다는 공동의 취지하에 영연방의 윤곽이 잡혔다.

1947년 인도, 파키스탄 등 다른 문화권의 나라들이 독립하여 영연방에 가입함으로써 영연방은 문화적 다원주의로의 체제 개혁이 불가피해졌다. 1950년 영연방 총회는 성명을 발표하고 '영국 국왕은 영연방의 수장(首長)이며 자유로운 결합의 상징'이라 하였다. 이리하여 영국 국왕에 대한 충성의 서약은 사실상 필요없게 되었다. 모잠비크(포르투갈의 식민지)와 르완다(벨기에의 식민지)는 영국의 식민지는 아니었지만 영국 연방 회원국이 되었다.

국가 원수 형태[편집]

(1) 현재의 여왕(엘리자베스 2세)을 원수로 하고 있는 나라: 영국, 캐나다, 오스트레일리아, 뉴질랜드
(2) 대통령을 원수로 하는 나라 (일명 공화국): 인도, 파키스탄, 가나, 키프로스, 케냐, 나이지리아, 싱가포르, 스리랑카
(3) 국왕을 원수로 하고 있는 나라: 말레이시아, 레소토

유사 기구[편집]

근래 영국연방의 영향을 받아서 프랑스, 스페인, 포르투갈과 그 국가들의 이전 식민지 국가들이 유사한 기구들을 만들었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1949년 이전까지는 영어: British Commonwealth 브리티시 코먼웰스[*]라고 명명해왔으나, 1949년 런던 선언(London Declaration)을 통하여 명칭을 변경하였다.

바깥 고리[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다음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